우승 휩쓸던 17살 배드민턴 유망주, 국제 대회서 경기 도중 쓰러져 사망

65

인도네시아 배드민턴 협회 “갑작스러운 심장마비 일으켜”

장즈제 / Visual China

배드민턴계 유망주로 꼽히던 10대 선수가 아시아청소년선수권대회 경기를 치르던 중 사망했다.

당시 그는 코트에 쓰러져 발작을 일으켰고 곧장 병원으로 이송돼 응급치료 받았지만 결국 세상을 떠났다.

지난 1일(현지 시간) 홍콩 매체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등 외신에 따르면 중국 배드민턴 선수 장즈제(張志杰, 17)가 전날 저녁 인도네시아 욕야카르타에서 열린 ‘2024 아시아 청소년 배드민턴 선수권 대회’ 혼성 단체전 조별리그를 뛰던 중 갑자기 쓰러졌다.

星島頭條

당시 장즈네는 일본 남자 단식 가와노 도시자네와 11대11로 공을 잡으려는 순간, 갑자기 실신해 발작을 일으켰다.

대회 의료진이 달려가 응급 처치를 진행했고, 2분도 채 되지 않아 구급차로 병원에 이송했지만 현지 시간으로 오후 11시 20분께 사망 판장을 받았다.

중국 정부는 장즈제의 사망 원인은 공식적으로 밝히지 않았다.

다만 인도네시아 배드민턴 협회 측은 “두 병원에서 장즈제를 검사하고 치료한 결과 그는 갑작스러운 심장마비를 일으켰다”고 밝혔다.

이후 아시아 배드민턴 연맹과 인도네시아 배드민턴 협회, 이번 대회 조직위원회는 공동으로 성명을 내고 “배드민턴계가 재능 있는 선수를 잃었다”며 장즈제를 추모하고 유족에게 애도의 뜻을 전했다. 각국 선수단과 관계자들도 8강전을 앞두고 1일 아침 코트에서 1분간 묵념의 시간을 가졌다.

한편 2007년생인 장즈제는 유치원 때부터 배드민턴을 시작해 지난해 중국 청소년 국가대표로 발탁됐다. 지난해 전국 청소년 배드민턴 선수권 대회에서 남자 단식과 단체전에서 모두 우승을 차지했으며 올해 초에는 네덜란드 청소년 배드민턴 선수권 대회에서 단식 우승을 차지하는 등 활약해 왔다.

실시간 인기기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