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향해 꼬마팬이 “저 안티팬이에요”라고 외쳤는데, 축구팬들 ‘훈훈’ 미소지었다

2115

손흥민 앞에 나타난 꼬마 팬 “저 안티 팬이에요”

온라인 커뮤니티

한 남자아이가 조기 축구 경기에 깜짝 등장한 손흥민을 보고 “안티팬”이라고 외치는 모습이 포착됐다. 

단어의 뜻을 몰라 일어난 해프닝에 누리꾼들은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 28일 X(엑스)에는 초등학생으로 추정되는 남자아이가 이같이 외치는 영상이 올라왔다. 이 아이는 전날 서울 광진구의 풋살장을 찾았다가 직접 손흥민을 촬영한 것으로 보인다. 

영상에는 한 아이가 흰색 점퍼에 반바지를 입고 있는 손흥민의 뒷모습을 향해 “손흥민 선수 진짜 안티팬이에요”라고 외치는 음성이 담겼다. 

아이는 “7년 팬이에요. 토트넘 경기 한 번도 빠짐없이 다 봤어요. 새벽 4시에 일어나서”라고 했다. 

이를 들은 아이의 엄마가 “안티팬이야 너?”라고 웃자 아이는 엄마에게 “엄마, 안티팬 좋은 뜻이지?”라고 웃었다. 

이어 엄마가 “아니 나쁜 뜻”이라고 설명하자 아이는 손흥민을 향해 “죄송해요 뜻을 몰랐어요. 사랑해요”라고 했다.

해당 영상은 X에서 26만회 가량 조회됐다.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로도 확산돼 누리꾼들의 반응을 이끌었다. 

에펨코리아

이들은 “안티팬이라고 당당히 밝히는 모습이 너무 귀엽다”, “손흥민도 웃었을 듯”, “안티를 강조의 의미로 알았나 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손흥민은 서울 광진구 아차산의 풋살장에 등장해 조기축구 동호회와 경기를 가졌다. 이 소식을 듣고 현장에는 인근 주민 등 600여 명의 인파가 모였다. 

손흥민과 함께 경기를 뛴 누리꾼의 후기가 올라오고도 했다. 작성자는 손흥민 측이 먼저 뛰고 싶다는 의사를 밝혀 왔다고 설명했다. 

그는 “손흥민과 1분 같은 15분 동안 볼을 찼다”며 “오늘만큼은 제가 성공한 덕후, 대한민국에서 가장 운 좋은 남자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실시간 인기기사

+1
2
+1
1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