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서 세계 최초로 공개된 제네시스 ‘엑스 그란 레이서 콘셉트’의 시선강탈 비주얼

59

고성능 모델 ‘엑스 그란 레이서 콘셉트’ 세계 최초 공개
G80 전동화 부분변경 모델도 선보여

엑스 그란 레이서 / 뉴스1

부산 모빌리티쇼에서 제네시스 콘셉트카 ‘엑스 그란 레이서’가 세계 최초로 공개됐다. 

27일 제네시스가 공개한 엑스 그란 레이서는 고급 브랜드에 고성능 기능을 더한 ‘제네시스 마그마’ 프로그램의 일환이다. 

제네시스 글로벌디자인 담당 이상엽 부사장은 “단순한 디자인 변화를 넘어 퍼포먼스와 럭셔리의 경계를 넘나들며 고성능 럭셔리의 새 기준을 세우는 프로그램”이라고 했다. 

엑스 그란 레이서는 지난해 12월 바르셀로나에서 처음 선보인 ‘엑스 그란 베를리네타 콘셉트’로부터 비롯, 새롭게 개발된 디지털 레이싱 게임용 모델이다. 

차량 전면 디자인은 제네시스의 두 줄 디자인을 활용한 ‘크레스트 그릴’ 형상이 특징적이다. 측면부는 앞바퀴 중심부터 운전대까지의 거리가 넉넉하게 설계됐다. 

또, 공기역학을 고려해 카본 재질의 리어 윙 스포일러를 적용했다. 안정감 있는 고속 주행 성능을 제공하기 위함이다. 

제네시스는 이날 콘셉트카 네오룬을 아시아 최초로 공개했다. 지난 3월 미국 뉴욕에서 처음 공개된 콘셉트카다.

새롭다는 의미의 ‘네오'(Neo)와 달을 뜻하는 ‘루나'(Luna)를 합친 이름으로, 불필요한 요소가 없는 ‘환원주의 디자인’을 기반으로 삼는다. 

B필러(앞뒤 도어 사이를 연결하는 측면기둥)를 없앴고, 앞문과 뒷문이 서로 마주 보며 열리는 ‘B필러리스 코치도어’를 탑재했다. 

G80 전동화 부분 변경 모델 / 뉴스1

또 제네시스는 ‘G80 전동화 부분 변경 모델’을 이날 공개했다. 

지난 4월 중국 베이징에서 공개한 이후 국내에선 처음이다. G80 전동화 부분 변경 모델은 오는 8월 국내에 출시될 예정이다. 

실시간 인기기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