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 투병’ 박소담이 촬영장서 힘들어하면 “똥 싸고 온다” 거짓말해 쉬는 시간 만들어주려 한 서인국

126

박소담, 지난 2021년 갑상선 유두암 투병 고백

서인국의 배려에 고마움 표해

YouTube '서인국 Seo In Guk'

최근 케이윌의 신곡 ‘내게 어울릴 이별 노래가 없어’ 뮤직비디오에 출연하며 ‘월드게이’로 뜻밖의 인생캐를 얻은 서인국.

이런 가운데 서인국의 과거 스윗한 일화까지 재조명되며 팬 아닌 사람들까지 입덕하게 만들고 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지난해 12월 서인국의 유튜브 채널에 올라온 ‘간주점프 EP.01’ 영상이 화제가 되고 있다.

이날 서인국은 게스트로 당시 드라마를 함께 찍었던 배우 박소담을 초대했다.

박소담은 지난 2021년 갑상선 유두암 진단을 받고 수술을 받았다는 소식을 전해 안타까움을 샀다. 박소담은 수술 후 목소리가 나오지 않는 등 부작용을 겪기도 했다.

이후 2022년 영화 ‘유령’으로 복귀했으며 지난해는 드라마 ‘이재, 곧 죽습니다’에서 서인국과 호흡했다.

YouTube '서인국 Seo In Guk'

2023년도 초부터 드라마 촬영을 시작했기에 박소담의 컨디션이 떨어지는 날도 있었을 터. 이때 배려를 해준 사람이 바로 서인국이었다고 한다.

박소담은 “지금보다도 컨디션이 안좋았을 때 만났다. 갑자기 너무 힘든 순간이 오면 어떡하지에 대한 걱정이 들 때 오빠가 ‘잠깐 쉬었다 가면 되지. 내가 똥 싸고 온다고 할게’라고 했다”며 “잠깐 쉬고 싶다는 말을 하기 힘들 때 시간을 벌어주려 했다”고 설명했다.

자신의 이미지를 포기하면서도 박소담에게 쉬는 시간을 주고 싶었던 서인국의 따뜻한 마음에 많은 이들이 감동을 표했다.

YouTube ‘서인국 Seo In Guk’

실시간 인기기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