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26일)부터 맥도날드 세트 주문할 때 추가 요금 없이 ‘윙·너겟’으로 바꿀 수 있다

98

맥도날드, 26일부터 ‘후렌치 후라이’ 판매 재개

맥도날드 햄버거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맥도날드가 오늘(26일)부터 국내에서 ‘후렌치 후라이(감자튀김)’ 판매를 순차적으로 재개한다.

26일 한국맥도날드는 지난 20일부터 공급망 문제로 판매를 중단했던 감자튀김을 이날부터 순차적으로 다시 판매한다고 밝혔다.

감자튀김 판매 재개에 따라 버거 세트 메뉴 판매도 함께 다시 시작된다.

맥도날드는 감자튀김 수급 100% 정상화 시점까지 버거 세트 메뉴 주문 시 사이드 메뉴를 무료로 교환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추가 금액 없이 사이드 메뉴를 마음대로 바꿀 수 있는 것이다.

버거 세트 구매 시 감자튀김 대신 맥윙 2조각, 맥너겟 4조각, 골든 모짜렐라 치즈스틱 2조각, 코울슬로 중 하나로 바꿀 수 있다.

한국맥도날드

라지 세트는 맥너겟 6조각, 치즈스틱 3조각, 맥윙 2조각, 코울슬로 중 선택하면 된다.

맥도날드 관계자는 “감자튀김 판매 재개를 기다려 준 고객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고자 사이드 메뉴의 무료 교환을 진행하게 됐다”며 “빠른 정상화를 위해 계속 노력함과 동시에 더 나은 제품과 서비스로 보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 20일 한국맥도날드는 “예기치 못한 공급망 내 이슈로 인해 일시적으로 후렌치후라이를 제공할 수 없게 됐다. 시일 내 판매 재개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이후 버거 주문 시 무료 콜라를 제공해왔다.

실시간 인기기사

+1
0
+1
0
+1
0
+1
0
+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