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미노피자, 6·25전쟁 74주년 맞아 군 장병에 따뜻한 피자 쐈다

569

도미노피자, 6·25전쟁 74주년 맞아 군부대에 피자 후원

군인 가정 초청해 피자교실 운영하기도

도미노피자

한국전쟁(6·25전쟁) 74주년을 맞아 도미노피자가 군인들에게 피자를 쏘는 등 훈훈한 후원 활동을 펼쳤다.

25일 도미노피자는 한국전쟁 74주년을 하루 앞둔 지난 24일, 군부대에 파티카를 통한 피자 전달, 군인 가정을 초청해 피자교실을 운영하는 등 다양한 후원 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도미노피자는 이날 파주 소재 군부대에 방문해 군 장병들에게 파티카를 동원해 피자를 후원했다.

이번 나눔 활동은 장병과 군인 가족의 사기, 복지 증진을 지원하는 한국군사랑모임(KSO)과 함께 진행한 것으로, 도미노피자의 사회 공헌 활동 중 하나인 파티카(Party Car)를 통해 따뜻한 피자를 전달했다.

파티카에는 피자 제조 시설이 탑재되어 있다.

또 6월 호국의 달을 맞아 지난 18일과 20일에는 KSO와 함께 군인 가정을 초청한 피자 교실을 개최해 따뜻하고 즐거운 추억을 전달하기도 했다.

도미노피자의 ‘다 함께 피자 교실’은 실제 매장에서 사용되는 식자재를 활용해 나만의 피자를 직접 만들어 보는 프로그램으로 매월 정기적으로 신청 및 초청을 통해 진행되고 있다.

도미노피자 관계자는 “한국전쟁 74주년을 앞두고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매일 같이 고생하시는 국군장병들과 군인 가정에 도움이 되고자 파티카부터 피자교실까지 다양한 활동을 기획했다”며 “도미노피자는 앞으로도 국가와 국민을 위해 희생하는 분들을 위한 활동을 꾸준히 전개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도미노피자는 지난해 6월에도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에 피자를 전달한 바 있다.

이 같은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가슴이 따뜻해지는 소식이다”, “훈훈하다”, “오늘 피자 먹어야겠다”, “멋지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인사이트

한편 도미노피자는 7월 피자교실 참여자를 모집하고 있다.

7월 피자교실은 9일, 11일, 17일, 19일, 30일에 예정돼 있으며 참여를 원하는 가정이나 단체 등은 도미노피자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하면 된다.

실시간 인기기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