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로마트 146곳, 소고기·계란 등 최대 30% 할인…’경기 살리기 통큰 세일’ 진행

24

오는 6일부터 16일까지 경기도 내 하나로마트 및 로컬푸드 직매장에서 농축수산물을 최대 30% 할인된 가격으로 만나볼 수 있다.

경기 살리기 통큰 세일 포스터 / 경기도 홈페이지

경기도가 오는 6일부터 ‘경기 살리기 통큰 세일’ 행사를 추진한다고 5일 밝혔다.

‘경기 살리기 통큰 세일’에는 도내 로컬푸드직매장은 물론 농협유통센터 및 하나로마트 등이 동참해 농축수산물을 최대 30%까지 할인 판매한다.

경기도는 도내 로컬푸드직매장 78곳에서 소비자가 많이 구매하는 상추, 고추, 대파, 수박, 계란 등 17개 품목에 대해 구매 금액의 10%를 할인 지원한다.

온라인 마켓경기에서는 참외, 토마토 등과 같은 제철 과일을 20~30%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하고, 라이브커머스를 통해 제철 과일 할인 판매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경품 행사 또한 준비돼 있다.

같은 기간 내 농협유통센터 및 하나로마트 146곳에서도 소고기, 돼지고기, 고등어 등 주요 농축수산물 20여 개 종목을 10~30% 할인하는 통합판촉 행사를 진행해 경기 살리기 통큰 세일에 동참한다.

이번 행사는 고물가, 고금리, 저성장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경기도가 지난달 17일부터 민생 회복 핵심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경기도 민생회복 렛츠고(Let’s Go)’ 프로젝트 사업의 일환이다.

박종일 경기도 농식품유통과장은 “이번 통큰 세일을 통해 소비자에게는 경기도 농산품을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농업인에겐 농가 소득 증대에 기여하고자 한다”며 “물가 상승 및 경기 침체 등으로 어려운 경제 여건에서 도민 여러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경기 살리기 통큰세일’에 동참하는 매장의 정보는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