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까지 딱 3일… 이마트·롯데마트에 꼭 가야 하는 이유가 전해졌다

9

이마트와 롯데마트가 봄나들이 시즌을 맞아 고객 유치를 위해 대규모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이마트 행사 안내 포스터 / 이마트 제공

이마트는 연합뉴스에 오는 31일부터 다음 달 2일까지 사흘간 나들이객들을 위한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마트 특별 할인전에선 한우 등심을 포함한 한우 등심을 신세계포인트 적립 시 50% 할인하는 등 다양한 식품과 생필품을 최대 크게 할인 판매할 예정이다.

특히, 수입 돈삼겹살과 목심은 평소 가격 대비 약 47% 저렴한 가격에 판매된다.

치즈, 냉동 핫도그, 삼진어묵, CJ·사조 쌈장 등 인기 가공식품도 2개 이상 구매 시 50% 할인된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다.

봉지라면도 행사 대상이다. 브랜드와 관계없이 전 품목 3개를 9000원대로 골라 담을 수 있다.

한 대형마트에서 소비자가 라면을 구입하고 있다. / 뉴스1

롯데마트는 오는 30일부터 다음 달 5일까지 ‘레드페스티벌’이라는 이름의 통합 쇼핑 축제를 개최한다. 대규모 할인 행사다.

이 행사에선 호주 청정우 척아이롤을 행사 카드로 결제 시 50% 할인하고, 최상급 한우와 활랍스터를 특가에 선보이는 등 소비자들의 눈길을 끌 예정이다.

또 CJ 스팸, 비비고 포기김치, 사조참치, 오뚜기 파스타 소스 등 인기 있는 가공식품과 생활잡화에 대해 ‘1+1’, ‘2+1’, ‘2개 이상 구매 시 50% 할인’과 같은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이번 할인 행사는 특히 ‘레드 아이템 대전’이 주목 받고 있다. 미국산 체리, 강원 찰토마토, 수박 전 품목, 해찬들 태양초 고추장 등 붉은색을 특징으로 하는 식품들이 대폭 할인된 가격에 판매되는 행사 속 이벤트다.

이는 ‘레드페스티벌’ 행사의 테마를 잘 반영하면서도 소비자들의 눈길을 끌기 위한 전략으로 보인다.

이마트와 롯데마트의 할인 행사는 소비자들이 고품질의 식품과 생필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할 좋은 기회를 제공한다. 이러한 할인전, 축제 등의 행사들은 대형마트의 매출 증대는 물론 소비자들의 물가 부담을 경감시키는 데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