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키뉴스] 베일벗은 한강대교 호텔 ‘스카이스위트’… 7월 1일부터 예약 시작

20

뻔한 숙소 말고 이색 호텔에서 호캉스를 보내고 싶다면 주목! 서울 한복판에 지금까지와는 차원이 다른 특별한 호텔이 등장했는데요. 바로 서울시가 28일 공개한 ‘스카이 스위트 한강브릿지 서울’입니다.

이하 에어비앤비

이 호텔은 서울시가 코로나로 인해 운영이 중단됐던 ‘직녀카페’를 에어비앤비와 함께 리모델링하여 새롭게 재탄생시킨 곳인데요. 단 1개의 객실로만 이루어져있는 스카이 스위트는 톡톡 튀는 인테리어 디자인으로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화이트 톤을 배경으로 비비드한 컬러의 장식품과 가구들이 배치되어 있어 키치한 분위기를 느낄 수 있죠.




무엇보다 낮과 밤 언제든 한강뷰를 감상할 수 있다는 점이 가장 큰 특징인데요. 침실과 거실, 욕실 등에 5개의 큼지막한 통창이 설치되어 있어 실내에서도 마음껏 야경을 즐길 수 있습니다.



또한 거실 천장이 유리로 되어있어 밤 내내 별구경하기도 좋다고 하네요.


스카이 스위트는 오는 7월 16일 정식 오픈될 예정이며, 예약은 7월 1일 오전 8시부터 에어비앤비를 통해 이뤄진다고 합니다. 숙박비는 34만 5천 원에서 50만 원 사이로, 6월 중에 최종 결정될 예정이라고 하니 올 여름에는 가까운 곳에서 휴가를 즐겨보는 건 어떨까요?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