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해균 부위에만 거품이…” 변형된 손발톱, 무좀 관리하는 신박한 치료제

20

9개의 문항 중 몇 개를 체크했는가?

가장 건강한 손톱은 부드럽고 광택이 나며 투명한 분홍색을 띠어야 한다. 만약 본인이 항목 중 2개 이상에 해당된다면 손상된 손발톱을 갖고 있을 가능성이 크다.


이를 대수롭게 여기지 않는 이들도 있는데, 손발톱무좀은 전염성이 매우 강해 조기치료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손발톱에 무좀이 생기면 손발톱이 갈라지고 두꺼워지거나 노란색 또는 흰색으로 변색되며 모양에 변형이 오기도 한다.


그렇다면 지긋지긋한 유해균을 확실하게 홈케어할 수 있는 이 아이템을 주목해 보자. ‘셀허브 리페어 세럼’이다. 전국 네일샵에서도 유명한 이 세럼은 3주간 꾸준히 발라주면 정상 손발톱으로 재생되는 빠른 효과로 엄청난 판매량을 자랑하며 화제를 몰았다.


고객 만족도 100% ★★★★★

각종 커뮤니티와 후기 글에서 “반 통쯤 쓰니 발톱이 새로 나기 시작했어요”, “무좀 있는 발톱에 바르니 그 부위에만 거품이 미친 듯이 나기 시작했어요. 균이 다 죽는 듯”, “변색이 개선되고 무좀균이 죽는 것 같아요” 등의 호평이 쏟아지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 다른 제품이랑 어떻게 다른가요?

셀허브 리페어 세럼에는 17가지 아미노산 성분으로 이루어진 특허 원료 Amino Acid Complex가 함유됐다. 이는 손상된 문제성 손발톱에 고농축 영양 성분을 공급함으로써 손발톱 건강에 도움을 주며 손발톱 강화에 효과적이다.


실제 현미경을 1,500배 확대해 관찰한 ‘손발톱 각질세포 실험’ 결과, 사용 6주 차에 손발톱이 튼튼하게 재생되는 모습이 확인됐으며 대장균, 녹농균, 황색포도상구균 등이 99.9% 제거되는 모습을 보였다.


사용법은 간단하다.

하루 2~3회 문제성 손발톱 부위에 한 방울 톡 뿌려준 뒤 골고루 발라주면 된다. 바르면 유해균이 있는 부위에만 보글보글 버블이 일어나는데, 이 버블은 유해균을 완전히 사멸시킨다. 매일 한 방울씩 3주 이상 꾸준히 발라주면 변형된 손발톱이 정상모양으로 회복되는 모습을 관찰할 수 있다.



13종의 비타민과 나이아신아마이드 함유로 변색 개선과 활력에도 효과적이며 판테놀, 글루타믹애씨드 함유로 건조한 손발톱에 보습과 안티에이징도 선사한다. 이 밖에도 손발톱 성장 촉진에 도움 줄 비오틴, 진정 및 염증 억제에 효과적인 알라토인 성분 함유로 유해균 제거와 영양을 이중케어할 수 있다.


평소 문제성 손발톱을 방치했거나 무좀으로 스트레스를 받고 있었다면 효과가 입증된 제품으로 지금 바로 관리를 시작해 보자. ‘셀허브 리페어 세럼’은 현재 택샵에서 단 일주일간 국내 최저가 12,9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 이 기사는 제품 광고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