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해야 하는데…’ 느닷없이 들이닥친 황소의 난동, 일하던 사람들 ‘아연실색’

35
ⓒInstagram/mps.bhushan

ⓒInstagram/mps.bhushan
 

[노트펫] 한 수리점이 느닷없이 들이닥친 황소 때문에 내부가 아수라장이 되는 피해를 입었다고 지난 26일(현지 시간) 인도 영자매체 힌두스탄 타임스가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인도 델리에 위치한 한 기기 수리점에선 직원들이 기기를 수리하고 있었다.

하지만 이들에겐 곧 엄청난 폭풍우가 들이닥치는데.

ⓒInstagram/mps.bhushan

ⓒInstagram/mps.bhushan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Praveen Bhushan(@mps.bhushan)님의 공유 게시물

인스타그램 유저 프라빈 부샨(Praveen Bhushan)이 지난 3일 공개한 영상을 보면, 기기를 수리하고 있던 직원들이 갑자기 벌떡 일어나 밖을 내다본다.

이윽고 직원들이 피할 틈도 없이 커다란 황소가 안으로 뛰어들었다. 그 바람에 수리점 내부는 순식간에 엉망이 돼버렸다.

ⓒInstagram/mps.bhushan

ⓒInstagram/mps.bhushan

알고 보니 이 황소는 밖에서 다른 황소와 싸우다가 수리점으로 난입한 것이었다. 직원들은 업무 중에 봉변을 당한 셈.

황소가 한바탕 사고를 친 후, 밖에 있던 사람들이 직원들을 돕기 위해 삼삼오오 모여들었지만 내부를 복구하려면 많은 노력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Instagram/mps.bhushan

ⓒInstagram/mps.bhushan

네티즌은 민폐를 끼친 황소를 보며 쓰게 웃었다. 인스타그램 유저 ‘te****’는 “형님, 기기를 제대로 고치지 않으면 황소는 다시 돌아올 겁니다”라고 농담했으며 ‘ka****’는 “불쌍한 사람. 얼마나 손실을 입었을까”라며 동정했다.

이밖에 “당신을 축복하기 위해 왔습니다”(kh****), “형님, 원하는 걸 알려주세요(_k****)” 등의 반응이 있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