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송·배달·직구·반품·OTT가 모두 무료… 쿠팡 와우 멤버십 회비 변경

102
서울 송파구 쿠팡 본사. / 뉴스1

쿠팡이 자사 유료 회원제 ‘와우 멤버십’ 가격을 7890원으로 상향한다. 2019년 멤버십 도입 이래 두 번째 가격 인상이다.

쿠팡은 12일 와우 멤버십 요금을 월 4990원에서 7890원으로 58.12% 올린다고 밝혔다. 요금 인상은 신규 회원은 13일부터 적용된다. 기존 회원은 일단 이전 가격으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나, 오는 8월부터는 가격이 조정된다.

멤버십 회비 변경은 2021년 12월 2900원에서 4990원으로 올린 이래 2년 4개월 만이다.

쿠팡은 이번 멤버십 가격 인상의 근거로 다양한 혜택을 들었다. 쿠팡의 와우 멤버십은 무료 배송·배달·직구, 무료 반품과 무료 OTT 등 ‘5무(無)’ 혜택을 제공한다.

쿠팡은 “특히 지난달부터 와우 혜택에 쿠팡이츠 ‘무제한 무료배달’을 추가해, 와우 회원들이 비싼 배달비 걱정 없이 음식을 주문할 수 있는 ‘배달비 0원’ 시대를 열었다”고 했다.

현재 와우 멤버십은 신선식품 무료 새벽배송, 당일배송 등 각종 무료 서비스 외에도 와우회원 전용 상품 할인 등을 포함해 10가지 이상의 혜택을 제공한다는 설명이다.

실제 와우 회원이 한 달에 3 번만 로켓배송을 주문(3000원X3회=9000원)해도 월 요금 이상의 이득을 본다.

또 와우 멤버십은 국내 주요 OTT 멤버십 서비스들의 월 요금과 비교해 ‘반값’ 이하에 이용 가능하다.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만 제공하는데도 일부 OTT 멤버십의 월 요금은 최대 1만 7000원에 달한다.

쿠팡 와우 회원은 지난해 약 1400만명으로 확대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멤버십 인상으로 쿠팡의 멤버십 수익은 월 699억원에서 1105억원으로 늘어날 전망이다. 월 406억원, 연간 4872억원 가량의 추가 멤버십 비용을 거두는 셈이다.

+1
0
+1
0
+1
0
+1
0
+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