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PI 발표, 전월 대비 0.2% 상승…4월 이후 가장 큰 오름폭

17

PPI 발표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기사 이해를 돕기 위한 참고 사진 / geralt-pixabay.com

지난달, 미국 내 생산자물가지수(PPI)가 11개월 만에 가장 높은 수준으로 상승했다고 미국 노동부가 11일 발표했다.

이는 소비자물가지수(CPI)의 상승에 이어진 것으로, 3월의 PPI는 전년 동기 대비 2.1% 증가하여 시장 예상치인 2.2%보다는 소폭 낮았으나, 이전 달인 1.6% 대비로는 상승 폭이 확대됐다.

이는 지난해 4월 이후 가장 큰 상승 폭을 보인 것이다.

에너지 및 식료품을 제외한 근원 PPI는 전월 대비 0.2%, 전년 대비로는 2.4% 올라, 시장 예상치인 각각 0.2%, 2.3%를 소폭 상회했다.

이는 물가의 기조적인 상승 추세를 나타낸다.

또한, 서비스 비용이 세 달 연속으로 증가함에 따라 인플레이션 고착화의 주된 요인으로 분석되고 있다.

도매물가 상승은 향후 소비자물가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되며, 최근 CPI 상승에 이어진 PPI의 강세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금리 인하 시점을 늦출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