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운티아, ‘봄꽃룩’ 겨냥 방풍 자켓 3종 출시

8
데인자켓 / 마운티아 제공

마운티아(회장 강태선)가 본격적인 봄꽃 개화 시즌을 맞아 등산, 나들이 등 자연을 즐기러 떠나는 이들을 위한 기능성 방풍 자켓 3종을 새로 출시했다.

이번 마운티아의 제품은 봄철부터 초여름까지 가볍고 쾌적하게 입을 수 있는 캐주얼한 바람막이 자켓으로, 깔끔한 디자인과 기능성 및 편안한 느낌의 컬러웨이로 화사하고 편안한 ‘봄꽃룩’ 연출에 적합하다.

첫번째로, 따뜻한 날씨에 봄꽃 산행을 즐기고 싶은 여성들을 위한 ‘비아스자켓’이 있다. 나일론과 폴리우레탄 혼방 소재의 립 조직을 적용해 여름까지 시원하게 입을 수 있는 경량 방풍 자켓이다. 넉넉한 아웃포켓에 간단한 소지품을 수납하기 좋고, 소매 벨크로와 몸의 움직임을 고려한 신축성 등 편안하게 입기 좋은 자켓이다. 화사한 라이트핑크 컬러와 편안한 라이트카키 색상 구성이다.

두번째 ‘데인자켓’은 골반 위로 떨어지는 여유로운 루즈핏의 여성용 자켓이다. 등판에 적용한 벤틸레이션 시스템이 움직이면서 발생하는 땀과 열을 효율적으로 배출해 일상 뿐 아니라 아웃도어 활동에도 적합하다. 또한 자켓 안쪽 메쉬 안감이 몸에 옷이 달라붙지 않게 도와 쾌적한 착용감을 오래 느낄 수 있다. 탈착이 가능한 후드가 있어 필요에 따라 다양한 연출이 가능하다. 색상은 블루와 화이트가 있다.

에피자켓을 착용한 배우 박시은 / 마운티아 제공

가볍고 유연해 활동성이 좋은 ‘에피자켓’은 남성용과 여성용 모두 출시됐다. 먼저 남성용 자켓은 소매 버튼과 반목 디자인 등 깔끔한 외관으로 출근룩 등 일상에서 입기에도 손색없다. 밑단 밴드는 불어오는 바람이 옷 안으로 들어오지 않도록 막아준다. 여성용 자켓은 7부 소매 기장의 A라인 실루엣이 눈에 띈다. 스트링을 통해 허리 라인을 조절할 수 있어 활용도가 높다. 남성용은 크림, 틸 색상이 있고 여성용은 크림과 카키가 있다.

관계자는 “따뜻한 햇살과 바람을 만끽하기 좋은 봄 날씨에 바깥 활동을 계획하는 이들이 늘고 있는 추세”며 “벚꽃룩, 봄꽃룩 등 화사하고 캐주얼한 룩을 연출하고 싶다면, 이번 마운티아의 자켓도 좋은 선택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