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길에 떨어져 있던 ‘털 공’의 정체…’겨울잠 일찍 깬 마멋’

906
ⓒFACEBOOK/RAVEN RIDGE WILDLIFE CENTER

ⓒFACEBOOK/RAVEN RIDGE WILDLIFE CENTER

[노트펫] 겨울잠에서 일찍 깬 마멋이 눈길을 지나던 사람들에게 발견돼 무사히 구조됐다고 지난 21일(현지 시각) 미국동물매체 더도도가 보도했다.

지난 1월, 제이컵(Jakob)과 라우라(Laura)는 미국 펜실베이니아주의 시골길을 차를 몰고 가다가 무언가를 발견했다.

ⓒFACEBOOK/RAVEN RIDGE WILDLIFE CENTER

ⓒFACEBOOK/RAVEN RIDGE WILDLIFE CENTER

모든 것이 눈으로 뒤덮인 길에 작은 갈색 털 공 하나가 떨어져있었다.

레이븐 리지 야생동물 센터(Raven Ridge Wildlife Center)는 페이스북을 통해 “그들은 이 작은 갈색 털 공이 눈 속에서 길을 가로질러 움직이며 비틀거리는 것을 우연히 목격했다”며 “그들 둘 다 뭔가 잘못됐다는 것을 알고 즉시 차를 세워 그 작은 동물을 상자에 넣었다”고 구조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FACEBOOK/RAVEN RIDGE WILDLIFE CENTER

ⓒFACEBOOK/RAVEN RIDGE WILDLIFE CENTER

눈길에 떨어져 있던 털 공의 정체는 바로 ‘마멋’이었다. 마멋은 겨울잠을 자는 동물인데, 계절에 맞지 않게 따뜻한 날씨 때문에 너무 일찍 굴을 떠났다가 눈길에 갇히게 된 것으로 보였다.

예상치 못한 추위로 인해 마멋은 움직이지 못하고 있었고, 옴진드기에 시달리고 있었다. 다행히 제이컵과 라우라는 가엾은 마멋을 야생동물 센터에 바로 데려갔다.

ⓒFACEBOOK/RAVEN RIDGE WILDLIFE CENTER

ⓒFACEBOOK/RAVEN RIDGE WILDLIFE CENTER
 

마멋은 따뜻한 곳에서 치료받았고, 얼마간의 시간이 흐른 후 샐러드를 우적우적 먹을 정도로 기력을 회복했다.

ⓒFACEBOOK/RAVEN RIDGE WILDLIFE CENTER

ⓒFACEBOOK/RAVEN RIDGE WILDLIFE CENTER

현재 마멋은 센터에서 야생동물 재활사로부터 보살핌을 받고 있다고.

날씨가 따뜻해지면 마멋은 적절한 서식지에 방사될 예정이며, 자유롭게 봄을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더도도는 전했다. 

+1
0
+1
2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