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년이 지나도, 갓 입주한 듯! 1년 차 신혼부부의 신혼집 꾸미기

184

“입주 축하드립니다.”

집을 수리하러 오셨던 기사님이 이렇게 말씀하시더라고요.
여기서 지낸지는 벌써 1년이 넘었는데 말이죠.

생각해 보면 제가 원했던 분위기인 것 같기도 해요.

심플하고, 질리지 않고,
깔끔한 보금자리를 꾸미고 싶었거든요.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안녕하세요, 결혼 1년 차 새내기 신부 잔잔은은입니다. 저는 ‘파워 E’ 성향답게 창의적이고 자유로운 삶을 지향해요. 밤하늘을 비추는 보름달처럼 특유의 긍정과 밝음으로 주변을 밝히며 소중한 사람들과 함께 할 때 더욱 빛난답니다.

<작업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조금 더 제 소개를 해볼까요. 저는 순수미술 서양화를 전공했어요. 지금도 어린아이들에게 미술을 가르치고 있고요. 최근엔 사랑했던 전공을 기억하려고 작업실을 만들었어요. 햇빛이 들어오는 날엔 이곳에서 생각을 비우며 그림을 그려요.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지금 살고 있는 집은 남편이 결혼하기 1년 전부터 살았던 곳이에요. 그래서 처음엔 이렇게 건조한 모노톤 색감이 많았답니다. 블랙, 그레이 같은 색이요.

<거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거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결혼을 하며 저는 이 집으로 자연스레 스며들었고, 인테리어에 변화를 원하게 되었어요. 지금보다는 따뜻하고, 조금 더 온화하면 좋겠다고 생각했죠. 그래서 남편이 사용하던 가구를 나눔으로 더 좋은 주인분께 보내고, 새롭게 인테리어를 하기로 했어요. 이 집은 제 ‘첫 독립 집’이기도 했는데 그래서인지 더욱 설레며 꾸몄답니다.

그럼 지금부터 저희 부부가 1년째 알콩달콩 지내고 있는 ‘현재진행형 보금자리’를 소개할게요. 먼저 ‘킬링 포인트’부터 확인해 볼까요?

이 집의 킬링 포인트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따뜻하고 심플한, 남편이 퇴근 후 편히 쉴 수 있는 곳이 되었으면 했어요.

<홈카페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h2>김치냉장고 자리를 50만 원으로<br /> ‘홈 카페’로 만들었어요</h2>
<figure class= <드레스룸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이사 가도 사용할 수 있는,
시스템 옷장을 추천해요

복이 절로 들어오는 현관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현관이 깨끗해야 복이 들어온다잖아요. 또 출퇴근길에 집의 입구가 깨끗하면 한결 힘이 나고요. 그래서 저는 언제나 이곳을 깔끔하게 유지하고 있어요. 자주 신는 신발이 아니면 신발장에 넣어두면서요. 앞으로도 남편이 퇴근 후 집에 들어설 때, 환한 현관에서 하루의 피로를 모두 씻어버릴 수 있었으면 좋겠어요. 집에 방문하는 손님이나 가족도 이곳에서 좋은 에너지를 얻어 간다면 더할 나위 없겠죠?

비우면서 채워지는 거실

<거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거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저는 군더더기 없고 깔끔한 느낌을 좋아해요. 정리가 안 되어 있으면 불안하고, 지저분한 환경에서 지내고 싶지도 않고요. 그래서 늘 청소와 정리를 생활화하고 있답니다.

<거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이런 모습이 인간미 없게 보일 수도 있지만, 생각을 달리하면 이곳에서 더 다양한 생활을 채워갈 수 있어서 좋아요. 하나하나 가구를 비워가는 과정에서 제 마음도 한 층 넉넉해지더라고요.</p>
<figure class= <테이블>&<소파>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figure class= <스툴>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저희 부부처럼 질리지 않는 깔끔함을 좋아하신다면, 인테리어 컨셉으로 베이지와 우드를 활용해 보시면 어떨까요? SNS 등에 ‘내추럴 인테리어’를 검색해도 다양한 결과가 나올 테니 여러 시안을 참고해 보셔도 좋을 것 같아요.</p>
<figure class= <거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따뜻한 햇살이 거실 마루를 비추는 오후의 모습이에요. 봄엔 거실의 볕이 더 따뜻해지겠죠.

요리 초보의 작업실, 주방

<주방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코로나로 집에서 머무는 시간이 많아진 요즘, 저는 집에서 다양한 음식을 만들어 먹고 있어요. 그래서 이번에 소개할 주방의 또 다른 이름은 ‘요리 초보의 작업실’이랍니다.

<주방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주방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화이트와 우드가 조화로운 주방에서는 언제나 시간과 정성이 담긴 요리가 탄생해요. 네이버 선생님의 도움을 받은 간편 요리가 대부분이지만요.</p>
<figure class=

퇴근하고 돌아오는 남편이 음식이 차려진 식탁을 보고 기뻐하길 바라며 완성한 음식들이에요. 어딘가 어설프지만 남편도 매번 맛있게 먹어주니, 자신감이 생겨 참 다양한 레시피에 도전했네요. 요리 초보를 탈출하는 그날까지, 앞으로도 제 도전은 계속되지 않을까 싶어요.

<홈카페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주방의 또 다른 공간은 홈 카페예요. 원래 김치냉장고가 들어갈 자리였는데, 2인 가정엔 냉장고가 1개면 족하더라고요. 그래서 이곳엔 과감히 선반과 하부장을 추가로 시공해 보기로 했어요. 그 비용은 50만 원! 과정이 궁금하시다면, 아래를 참고해 주세요.</p>
<h6 class=홈 카페 만들기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텅 비어있던 자리, 상부장은 쓸만했기에 안쪽에만 선반과 수납장을 제작했어요. 기존 냉장고장의 색상과 최대한 비슷하게 만들면서, 기존 가구에 손상은 가지 않도록 했답니다.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완성된 모습이에요. 원래 있던 구조인 듯 자연스럽죠?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저희는 하부장에 밥솥과 전자레인지를 보관하고, 위 수납장에 전기포트와 토스터, 커피 머신을 채워서 꾸몄어요. 자주 쓰는 가전을 한 데 모아두니 더욱 깔끔하고, 편리해졌답니다. 이제 이곳은 저희 부부에게 없어서는 안 될 ‘최애 공간’이에요.

호텔보다 더 호텔 같은, 침실

<침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호텔보다 더 호텔 같은 침실을 꾸미고, 저희 부부는 매일 호캉스에 온 듯 즐겁게 지내고 있어요. 잠자리에 필요한 ‘최소 가구’만 들였더니 더욱 편안히 숙면을 취할 수 있게 되었고요.

<침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침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가장 큰 부피를 차지하는 침대는 헤드 양쪽에 조명과 콘센트가 있는 제품으로 골랐어요. 덕분에 핸드폰을 충전하며 휴식을 취하기 더욱 편리해졌답니다.</p>
<figure class=
<침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삶의 질이 올라간 또 다른 포인트는, 침대 반대편에 설치한 매립형 TV예요. 선이 없어 눈에 거슬리지 않으면서, 자기 전에 노래를 듣기도 넷플릭스를 보기도 좋답니다. 이곳에서 저와 남편은 언제나 알콩달콩 따뜻하게 지내고 있어요.</p>
<h2 class=시스템 행거로 단정해진 드레스룸
<드레스룸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신혼집을 꾸미며 고민이었던 부분은, 옷을 어떻게 수납할까였어요. 두 사람의 사계절 옷을 단정히 수납하기란 쉬운 일이 아니더라고요.

<드레스룸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그래서 저희는 애매하게 좁은 알파룸에 드레스룸을 만들기로 했어요. 붙박이장을 제작할까, 행거를 제작할까 하다가 ‘시스템 행거’를 선택했답니다. 그런데 이 행거 꼭 추천하고 싶어요. 특히 나중에 이사를 다녀야 하는 분이나, 집에 구멍을 내면 안되는 분들께요.

수납 꿀템, 시스템 행거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저희가 행거를 제작한 업체는 ‘디알코디’라는 곳이에요. 먼저 받았던 도안인데, 코너까지 남는 공간 없이 수납공간을 만들었어요.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이 행거를 추천하고 싶은 이유는, 구멍을 내지 않고 벽에 단단히 설치할 수 있다는 점 때문이에요. 쓰러질 위험이 없어 안심이지만, 집에 손상을 주지도 않는다니. 게다가 나중에 이사 갈 땐 해체 후 다시 설치할 수 있다고요.

<드레스룸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드레스룸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저희는 깔끔하게 색깔별로 옷을 정돈해 더욱 단정한 드레스룸을 완성했어요. 작은 소품은 수납장에 넣거나, 수납장 위로 진열하면 깔끔하답니다.

미술가의 이젤이 있는, 작업실

<작업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마지막으로 소개하고 싶은 곳은 저만의 작업실이에요. 작업실이라고 말하긴 부끄럽지만, 오로지 저만을 위해 꾸몄기에 더욱 애정이 가네요.

<작업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나만의 공간이 생기면 저는 꼭 나무 이젤을 두고 싶었어요. 하지만 친정에는 작업할 수 있는 공간을 만들기가 어렵더라고요. 그래서 이번에 첫 독립을 하며 방 한 편에 취미 공간을 마련했어요. 이젤과, 러그, 그리고 잘 어울리는 나무 의자를 두어서요. 매일매일 그림을 그리고 있지는 않아도, 언젠가 이곳에서 멋진 작품을 완성하겠죠. 어떤 그림이 탄생할지 점점 궁금해져요.

아직 현재진행형인 이곳

<거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지금까지 특별하진 않지만 제 취향이 담긴 저희 부부의 보금자리를 보여드렸어요. 이렇게 공간을 소개하니 집에 대한 애정이 더욱 깊어지네요. 또 집이 얼마나 소중한지 깨닫게 되고요.

<거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1년 정도 살고 있는 저희의 보금자리는 더 따뜻해지고 있어요. 항상 곁에 있는 남편과 웃고 떠드니 집안 공기가 1도, 2도 온화해지는 것 같기도 하고요. 제게 아기 천사가 와준다면 아직 완성되지 못한 방은 그 천사를 위해 꾸며주고 싶어요. 그렇다면 이 집은 두 배로 웃음이 가득한 집이 되겠죠.</p>
<figure class= <거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집들이의 마지막에서, 만약 신혼집을 꾸미고 계신다면 ‘대화를 많이 해보기’를 추천드려요. 다른 환경에서 살아온 남녀가 서로에게 서로를 맞춰가듯, 생활패턴, 습관, 개인 취향을 맞추며 가구를 하나 둘 채워가면 그 집은 분명 더욱 완벽해질 거거든요. 그럼 지금까지 함께해 주신 여러분께 감사 인사를 드려요. 모두 따뜻한 하루 보내시길 바랄게요.</p>
<p><b>집꾸미기 BEST 집소개 더 보고 싶다면?</b><br /> <b>▼ 놀러 오세요! ▼</b></p>
<ul class=
  • 원문링크 바로가기
  •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