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최고 흥행작 ‘파묘’, 생생한 비하인드 스틸 공개했다 (+사진 8장)

43

7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수성하며 2024년 최고 흥행작으로 이름을 올린 ‘파묘’의 생생한 현장감이 느껴지는 비하인드 스틸이 공개됐다.

331만 관객을 동원하며 2024년 최고 흥행작으로 등극한 영화 ‘파묘’ 측이 흥행 기념 현장 비하인드 스틸을 29일 공개했다.

영화 ‘파묘’ 스틸 / 쇼박스
영화 ‘파묘’ 스틸 / 쇼박스

지난 22일 개봉한 영화 ‘파묘’는 거액의 돈을 받고 수상한 묘를 이장한 풍수사와 장의사, 무속인들에게 벌어지는 기이한 사건을 담은 오컬트 미스터리 영화.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영화 ‘파묘’는 29일 오전 12시 기준 일일 관객수 383,983명, 누적 관객수 3,312,355명을 동원했다. 일주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수성하고 있는 ‘파묘’는 ‘웡카’를 제치고 2024년 최고 흥행작에 등극한 것에 이어 ‘듄: 파트2’ 등 강력한 경쟁작의 공세에도 불구, 한국 영화의 저력을 보여줘 눈길을 끈다.

또한 ‘파묘’의 이와 같은 흥행 기록은 사전에 알려진 손익분기점인 330만 명을 일주일 만에 가뿐히 뛰어넘은 기록으로 장기 흥행에도 탄탄한 발판을 마련할 것으로 보인다.

영화 ‘파묘’ 스틸 / 쇼박스
영화 ‘파묘’ 스틸 / 쇼박스
영화 ‘파묘’ 스틸 / 쇼박스
영화 ‘파묘’ 스틸 / 쇼박스

이와 같은 흥행을 기념하여, ‘파묘’는 카메라 밖에서도 계되는 배우들의 호흡과 뜨거운 열정을 느낄 수 있는 현장 비하인드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은 현장의 유쾌한 분위기와 전문가 캐릭터를 완벽 소화하기 위한 배우들의 노력을 담아 시선을 끈다.

먼저 최민식과 유해진이 서로를 보며 유쾌하게 웃고 있는 스틸과, 김고은과 이도현이 휴식을 취하며 미소 짓고 있는 스틸은 카메라 밖에서도 흘러 넘치는 파트너 케미를 엿볼 수 있게 한다. 장재현 감독과 함께 촬영본을 모니터링 하고 있는 풍수사 ‘상덕’ 역의 최민식, 무속인 ‘화림’ 역의 김고은, 장의사 ‘영근’ 역의 유해진, 무속인 ‘봉길’을 연기한 이도현의 모습은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하기 위한 뜨거운 열정과 프로 정신을 담아 관람 욕구를 자극한다.

이처럼 ‘파묘’는 영화 안팎을 넘나드는 감독, 배우들의 활약으로 3월 극장가까지 사로잡을 예정이다.

영화 ‘파묘’ 스틸 / 쇼박스
영화 ‘파묘’ 스틸 / 쇼박스

‘파묘’는 현재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