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자이너의 첫 독립! 취향에 맞는 물건을 고르는 방법을 소개할게요.

163

<원룸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i><b>주황색 소파가 있는 간결한 집</b></i></p>
<figure class= <수납장>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안녕하세요, 저는 평범한 30대 직장인 goi예요. 디자인 학과를 졸업하고, 물 흐르듯 취직하여 디자인 회사에서 디자이너로 일한 지는 10년 정도 되었어요.

평범한 일상에 대한 고찰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먼저 제 일상에 대해 이야기해 볼까요. 앞서 ‘평범한 직장인’이라고 소개 드렸죠. 이전에는 이런 소개가 지루하다고만 생각했어요. 그런데 요즘엔 평범한 삶을 사는 게 참 감사하다는 생각이 드네요.

<침대>&<수납장>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그래서인지 집에서도 주로 누워있곤 해요. 저는 에너지가 적은 사람인가 봐요. 한 주 열심히 살고 나면 무언가 할 에너지가 남아있지 않거든요. 그럴 땐 침대에 누워서 창밖을 보며 멍을 때려요. 에너지가 조금 충전되면 개인 작업을 하거나, 영상을 보고, 일기도 쓰고, 집안일도 하죠. 혼자 집에 있는 걸 좋아해서 쉬는 날은 느릿느릿 시간을 보내요. 전 이런 평범한 일상을 사랑한답니다.

독거 살이의 기쁨과 슬픔

<책상>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얼마 전 독립을 하게 되었어요. 일 년도 채 되지 않은 일이네요. 저는 제 자취 생활을 ‘독거 살이’라고 부르곤 해요. 이런 삶에는 기쁨도, 슬픔도 있어요. 그럼 먼저 기쁨부터 말해볼게요.

<조명>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독거 살이의 가장 좋은 점은 마음껏 혼자 있을 수 있다는 거예요. 현대인은 혼자 있을 시간조차 보장받지 못하고, 존중받지 못한다는 생각을 많이 해요. 사람들과 어울리는 시간도 즐겁지만, 혼자만의 시간을 충분히 가졌을 때 생기는 에너지가 있는데요. 하지만 혼자 살면, 관계를 더 소중히 하고 사랑할 힘을 얻을 시간을 충분히 누릴 수 있어요.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독거살이에 대체로 만족하지만 한 가지 아쉬운 점이 있다면, 혼자서 벌레를 잡는 거예요. 아마 많은 분들도 이 부분이 힘드시겠죠? 모두 파이팅입니다. 그럼 본격적으로 인테리어 이야기를 해볼게요.

인스타그램을 보며 하나 둘,

<침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저는 조화로움을 중요하게 생각해요. 그래서 웬만하면 가구와 소품을 살 땐 하나둘씩 차곡차곡 모아가는 편이랍니다. 물건을 사서 실물로 배치해 보고, 거기에 어울릴만한 것들을 추가로 사며 ‘조화’를 만드는 거죠.</p>
<figure class=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제 인테리어 스타일이라고 한다면, 평소 ‘인스타그램으로 영감 찾기’를 말씀드릴 수 있을 것 같아요. 감성이 마음에 드는 브랜드나 피드를 팔로잉 해두고 틈틈이 확인하곤 하거든요. 제가 좋아하는 피드엔 공통점이 있어요. 트렌드 한 방울에 고유의 색이 섞여있다는 거죠. 요즘 예쁜 물건을 전시하는 곳은 많지만, 다 비슷비슷한 느낌이 들더라고요. 그래서 고유의 감성을 가진 물건들은 참 소중해요.

아래는 제가 자주 확인하는 인스타그램 계정이에요. 재미있는 제품이 모여 있어 보는 재미가 있으니 모두 확인해 보시길 추천드려요!

@midnight_service
@thecactushotel
@39etc

집이 변해가는 과정을 나눠요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오늘 저의 집들이는 공간이 변해가는 과정에 초점을 맞춰보려고 해요. 이사 전, 첫 번째 구조, 두 번째 구조와 소품을 더하는 모습까지. 차근차근 소개할 테니 따라오세요.

0. 이사 전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딱 처음 모습이에요. 10평 정도되는 원룸 오피스텔인데, 첫 독립이다 보니 어떻게 꾸며야 할지 막막하더라고요. 그래서 처음엔 무작정 예뻐 보이는 가구를 장바구니에 넣고 빼고를 반복했어요. 그러다 보니 영원히 못 살 것 같더라고요.

그래서 저의 조건을 먼저 따져보기 시작했어요. 여긴 혼자 살 집이고, 오래 살 곳도 아니니 합리적인 가격대로 나중에 이사 가서도 좋을 가구를 고르기로 했죠.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처음 침대만 두었을 때의 모습이에요. 비어 있어서 원래 집이 더 잘 보이죠? 오래된 곳이라 벽지도, 원래 가구도 요즘 유행하는 스타일은 아닌데 바닥이 마룻바닥인 게 참 예뻤어요. 그래서 그 느낌을 살리고자 우드 톤으로 가구를 차근히 채워나갔고요.

1. 큰 가구 채우기
<원룸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맨 처음 집을 꾸몄을 때 모습이에요.</p>
<figure class= <테이블>&<소파>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figure class= <책상>&<트롤리>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크게 책상, 침대, 소파 공간이 있는데요. 어두운 톤 가구로 무게를 잡고, 큰 가구인 침대 프레임과 작업용 책상, 그리고 원형 테이블은 흰색으로 골라 집이 너무 좁아 보이지 않게 했어요.</p>
<figure class= <침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figure class= <침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제가 사용하는 침대 프레임은 짧게 사용하고 처분하려고 최대한 가볍고 저렴한 것으로 구한 거예요.

<책상>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테이블>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대신 책상과 테이블은 다음 집에서도 사용할 수 있게, 튼튼하고 무난한 제품으로 골랐어요.

2. 색감과 재질 채우기
<원룸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큰 가구로 구조를 만든 다음엔 ‘재질’과 ‘색감’으로 재미를 더했어요. 그러다 우연히 어떤 분의 작업실을 봤던 게 생각났죠. 낡은 나무 바닥에 오래된 가구로 구성된 곳이었는데 소품의 색감, 재질이 모두 다른데 굉장히 조화로운 게 인상적이었거든요. 그러면서도 딱 필요한 가구만 배치되어 있는 절제된 느낌이 좋았고요. 그 공간의 주인을 만나본 적은 없지만, 왠지 상상되는 모습이 제가 닮고 싶은 이미지였어요. 이 집을 꼭 그 모습처럼 꾸미고 싶을 정도로요!</p>
<figure class= <소파>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소파>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깔끔하지만 재미없는 공간에 어떻게 매력을 더할까 고민하다가 고른 게, 이 ‘주황색 소파’예요. 원래는 가구를 정하는 데 오래 걸리는 편이지만, 이 가구는 아주 빠르게 결정했어요. 실용성도 따지지 않고, 색감에 빠져서 치수도 안재고 구매했거든요. 결과적으로는 아주 만족스럽고요.</p>
<figure class= <의자>&<조명>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다음으로 고른 게 투명한 의자와 투명한 조명이에요. 살짝 심심한 분위기에 서늘하면서 색다른 재질로 재미를 더해준답니다. 이렇게 재질과 색감을 다양하게 고르면, 공간은 더 다채로워지는 것 같아요.</p>
<h6 class=3. 구조 바꾸기
<원룸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최근 바꾼 구조를 보여드릴게요. 같은 공간이지만 다른 느낌이 물씬 풍긴답니다.</p>
<figure class= <소파>&<테이블>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새로운 구조의 가장 큰 변화는 소파를 창가로 옮긴 거예요.</p>
<figure class= <침대>&<수납장>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figure class= <침대>&<수납장>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그리고 이전에 소파가 있던 위치엔 침대를 세로로 두었죠. 나무 서랍장을 침대 맡에 두었더니 괜찮은 침대 헤드가 되었어요. 또 자연스럽게 공간도 분리되었고요.</p>
<figure class= <소파>&<테이블>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소파>&<테이블>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소파를 창가에 두는 배치의 장점은 일상 속에서 더 햇볕을 자주 만날 수 있다는 거예요. 또 한숨 돌리며 바깥을 둘러보기도 좋아요.

<침대>&<수납장>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수납장>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또 이 배치에서는 식물이 잘 보이는 게 좋아요. 이런저런 식물을 혼자 살면서 처음 키우기 시작했는데, 나름대로 재미를 붙여나가고 있어요. 제가 하는 건 가끔 물을 주고 해를 쐬어주는 일 밖에 없는데, 알아서 새로운 가지를 내는 걸 보면 대견하더라고요.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지금은 키우기 쉽다는 식물을 위주로 키우고 있지만, 앞으로는 조금씩 종류와 개수를 늘려가고 싶어요.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앗, 그리고 마지막 새로운 소식. 최근엔 본가에서 전자 피아노를 하나 가져왔어요.

취미 공간으로 변화될 곳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새롭게 집안 곳곳을 둘러보며 느낀 점이 있는데, 전 ‘간결함’을 좋아하는 것 같아요. 겉으로 보이는 면에서나, 안에 품고 있는 면에서의 간결함이요. 그래서 그런지 물건들이 하나같이 결이 비슷하네요. 군더더기 없이 알맹이만으로 아름답다는 점에서요.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저는 앞으로도 평범하고 아늑한 일상을 유지해가고 싶어요. 지금까지는 편안히 쉴 수 있는 공간을 만드는 과정이었다면, 이제는 쉴 수 있는 공간을 넘어 ‘새로운 취미 공간’을 꾸미는 재미가 있겠죠. 하지만 제 취향이 듬뿍 담긴 이 공간에서 마음이 꽉 찬 하루하루를 보내는 데엔 변함없을 거예요.

<모빌>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그럼 마지막으로 추천하는 아이템을 남기고 집들이를 마칠게요. 먼저 ‘모빌’이에요. 없어도 상관없지만, 있으면 방 분위기가 확 달라지는 아이템이랍니다. 저 같은 경우엔 침대 위에 달아놔서 잘 때 가만히 구경하다가 잠들곤 해요. 최면이 걸리는 느낌도 나고 좋아요.

<조명>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마지막으로 추천하고 싶은 아이템은 팻보이 조명이에요. 이유는, 제가 그냥 너무너무 좋아하거든요. 보고만 있어도 기분이 좋아질 만큼이요.</p>
<p><b>집꾸미기</b><b> BEST </b><b>집</b><b> </b><b>소개</b><b> </b><b>더</b><b> </b><b>보고</b><b> </b><b>싶다면</b><b>?</b><br /> <b>▼</b><b> </b><b>놀러</b><b> </b><b>오세요</b><b>! </b><b>▼</b></p>
<figure class=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