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초 안에 옷, 신발 ‘모든 얼룩’ 깨끗하게 지우는 방법

203

옷에 튄 김칫국물과 커피, 얼룩으로 더러워진 신발들로 기분까지 얼룩져버린 경험, 한 번쯤 있지 않은가?

셔터스톡

이제 흰 와이셔츠에 양념이 덕지덕지 묻어도 걱정할 필요 없다. 꼬질꼬질해진 신발들을 드라이클리닝 맡길 필요도 없다.

이 얼룩 클리너 하나면 나 혼자서도 더러워진 옷과 신발을 살려낼 수 있기 때문이다.



9,900원의 최강 가성비를 자랑하는 ‘바나나 신발 클리너&세탁 클리너(1+1)’다. 천연세제나 얼룩 제거제를 사용하는 것보다 훨씬 효과적으로 빠르게 얼룩을 제거할 수 있다.


바나나 얼룩 클리너는 브러쉬와 세제가 합쳐진 제품이다.


특허받은 거품 발생 노즐을 사용해 쫀쫀하고 풍성한 거품이 흘러내리지 않고 오염에 착 달라붙어 이물질을 효과적으로 분리해 준다.


2천 개의 미세모 브러쉬는 섬유 사이사이의 오염물을 깔끔하게 제거한다. 커피, 과일즙, 기름때, 볼펜, 물감, 먹물, 양념, 흙탕물 등 다양한 얼룩 제거가 가능한 만능템으로 흰옷, 각종 섬유, 운동화 등에 사용할 수 있다.

# 직접 실험해 봤다

흰옷 위에 김칫국물을 묻힌 뒤 방치 후 얼룩 클리너로 문질러봤다. 그 결과 몇 초 만에 완벽히 제거되는 모습이 확인됐다. 울퉁불퉁 틈새 많은 신발 바닥도 새 신발처럼 깨끗해졌다.



EWG 안전 등급 원료와 6종 세탁 효소 및 자연 유래 성분 라즈베리케톤을 함유하여 더욱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사용자들은 “진하고 심한 얼룩도 깨끗하게 제거됩니다”, “너무 편해요!”, “소파에 흘린 음식물 얼룩까지 제거되니 속시원ㅋㅋㅋㅋ” 등 만족 후기를 남겼다.



바나나 신발클리너 & 세탁클리너는 현재 온라인몰 택샵에서 국내 최저가 9,900원(1+1)에 득템할 수 있다.


※ 이 기사는 제품 광고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1
1
+1
0
+1
1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