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9개 매장서 ‘리저브 프리미엄 클래스’ 연다 (+신청 정보)

98

스타벅스 코리아가 최고 품질의 스타벅스 리저브 커피를 체험하는 ‘리저브 프리미엄 클래스’를 선보인다고 13일 밝혔다.

전 세계 커피 농장에서 토양, 기후, 재배 조건 등의 특징에 따라 다채로운 풍미를 가진 최고 품질의 스타벅스 리저브 원두를 중심으로 진행되는 하이엔드급 커피 클래스다.

리저브 프리미엄 클래스 / 스타벅스 코리아

리저브 프리미엄 클래스는 관능적 향미 평가 방법인 센서리 트레이닝을 통해 다양한 향과 맛을 경험하면서 커피의 풍미를 학습하고 다양한 리저브 커피를 테이스팅 해보는 실습 중심의 콘텐츠로 구성했다.

먼저 다섯 가지 용액(단맛, 짠맛, 신맛, 쓴맛, 감칠맛)을 테이스팅하며 혀 지도를 그려보고 맛을 느끼는 원리에 대해 학습한다. 이어 커피의 다양한 향을 경험할 수 있는 아로마 키트를 활용해 각 향의 카테고리를 확인하고 커피에서 느껴지는 다양한 향들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을 갖는다.

또 스타벅스 꽃내음과 허브의 풍미를 느낄 수 있는 신규 리저브 커피인 라오스 페트람카 에스테이트와 상큼한 레몬의 향과 깊이 있는 달콤함, 풍부한 감칠맛이 일품인 엘살바도르 산 라몬을 비교 테이스팅하며 커피가 갖는 다양한 향과 맛을 체험한다.

스타벅스 리저브 프리미엄 클래스의 강사진은 스타벅스 커피 앰배서더와 전국 권역 커피 전문가들인 RCM(Regional Coffee Master)으로 구성돼 있다. RCM은 약 2만 3000여명의 스타벅스 파트너를 대표해 현재 전국 11명이 활동하고 있다.

기사 이해를 돕기 위한 이미지 / Papin Lab-.shutterstock.com

스타벅스 리저브 프리미엄 클래스는 9개의 선정된 리저브 매장에서 진행된다. 사전 신청은 스타벅스 앱에서 오전 9시~오후 6시 선착순으로 가능하며, 1회당 클래스 참가 비용은 5만 원이다.

리저브 프리미엄 클래스에 참가한 고객에게는 스타벅스 리저브 커피와 푸드, 스타벅스 리저브 미니 앞치마와 커피 패스포트, 스타벅스 와펜 등이 제공된다.

향후 스타벅스는 시즌별 주제에 맞춰 리저브 프리미엄 클래스를 운영할 계획이며 전국의 스타벅스 리저브 매장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