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12일) 뜬 소식…수소차 넥쏘 ‘반값’에 구매하는 법 알려드립니다

86

수소차 ‘넥쏘(NEXO)’를 반값에 구매할 수 있는 방법이 있다.

서울에 거주하는 주민이면 이런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수소차 넥쏘 / 뉴스1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서울시는 올해 약 166억 원을 투입해 수소 승용차 102대와 수소 버스 42대를 보급한다고 12일 밝혔다. 그러면서 우선 화요일인 13일부터 수소 승용차(넥쏘) 구매 지원 신청을 받는다고 했다.

서울시는 수소차 구매자는 3250만 원의 보조금과 세제 감면 혜택을 받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런 혜택을 적용받으면 7000만 원가량의 수소차를 ‘반값’에 구매할 수 있게 된다.

지원 대상은 신청서 접수일 기준 30일 이전부터 연속해 서울시에 거주하거나 주사무소 사업자 등록을 한 개인·법인·단체 등이라고 서울시는 밝혔다.

개인은 1인당 1대, 개인사업자·법인·단체 등은 1개 업체당 20대까지 신청 가능하다. 지원 가능한 수소차는 현대자동차가 만든 ‘넥쏘’ 1종이다.

모든 신청 절차는 수소차 제조·판매사에서 대행한다. 단 신청한 날로부터 차량이 2개월 이내에 출고될 수 있어야 한다고 서울시는 설명했다.

정삼모 서울시 친환경차량과장은 연합뉴스에 “2050년 탄소중립을 위해 친환경 수소차 보급을 확대해 나가는 한편 수소차 충전 인프라도 꾸준히 늘려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서울이 수소 모빌리티 선도 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수소차 보급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넥쏘 / 뉴스1

서울에서 수소차를 사면 보조금 외에도 최대 660만 원의 세제 감면과 공영주차장 주차 요금·고속도로 통행료 50% 감면, 남산터널 혼잡 통행료 면제 등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현재 서울 시내에 있는 수소차 충전소는 모두 10곳(14기)이다. 이는 현재 서울시에 등록된 수소차 3110대를 충분히 충전할 수 있는 수준이나 서울시는 수소 차량 증가에 발맞춰 충전소를 꾸준히 늘려나갈 계획이다.

서울시는 오는 2026년까지 공항버스 300여 대를 포함해 시내버스·민간기업 통근버스 등 총 1300여 대를 수소 버스로 전환할 예정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