흑역사 방지… 술, 똑같이 마시고 덜 취하는 꿀팁

108

다음 날이 통째로 사라지는 숙취. 술을 마시는 당사자 또한 다음 날 오전까진 숙취로 고생할 것을 각오하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이 숙취가 오전에야 끝나면 다행. 술이 약한 사람은 심할 경우 하루 종일, 혹은 이틀 후까지 컨디션 난조가 이어지기도 한다.

“숙취, 도대체 왜!!!! 발생하는 건데요 ㅠㅠ”

원인은 알코올 독소 분해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았기 때문이다.

강북삼성병원 박용우 박사는 위키트리와의 인터뷰에서 “술을 마시면 우리 몸에서 술의 분해 산물인 아세트알데하이드와 알코올을 대사하는 효소들이 나온다”며 “이 효소가 얼마나 빨리 나오느냐, 얼마나 적극적으로 잘 작동하느냐에 따라서 주량이 결정된다”고 말한 바 있다.

강북삼성병원 박용우 박사 / 위키트리

그는 “이런 알코올 분해 효소가 빠르게 나오지 못한다거나 분비되는 양에 한계가 있으면 빨리 취하고 숙취로 고생한다”고 말했다.

즉 알코올 분해효소 활성을 증가시키는 것이 ‘진정한 숙취 해소’다. 앞으로 술을 마시기 전이나, 숙취해소제를 선택할 때 이 부분을 꼭 기억하는 게 중요하다.


많은 업체가 숙취 해소를 위한 다양한 제품을 내놓는 가운데, 최근 다음 날 숙취가 1도 없다며 간증 후기가 폭주한 제품 하나가 입소문을 타고 있다.



알코올 분해와 피로회복을 동시에 해결하는 ‘술이 술이 깨술이 환(14포)’이다. 6,900원의 가성비로 SNS에서 큰 인기를 몰았던 숙취해소제다.

1. 효과가 검증된 숙취해소제

실제 인체적용시험을 통해 효과가 증명된 제품은 많지 않다. 반면 깨술이 환은 인체 적용실험 결과 숙취를 유발하는 주요 성분인 아세트알데하이드의 혈중 농도를 유의미하게 개선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알코올 분해효소인 ADH와 알데히드 분해효소인 ALDH 활성을 증가시켜 숙취 해소에 도움이 되는 결과를 보였다. 숙취 해소에 가장 뛰어난 비타민B1 나이아신도 다량 함유됐다.

2. 숙취를 넘어 피로회복까지

알코올을 분해하여 피로회복을 도와주는 ‘타우린과 아연’이 배합됐다. 굴과 술을 먹을 때 취하지 않듯이 깨술이환에 함유된 타우린이 피로회복을 돕는다. 아연은 탈알코올분해수소 생성량을 상승시켜 숙취 해소를 돕는다. 간에 좋은 특허원료와 헛개나무 열매, 오리남, 작양뿌리, 감초 등 해독에 좋은 자연 성분으로 건강에도 좋다. 음주 전후로 1-2포 섭취를 권장한다.

3. 회식, 모임 센스쟁이 등극

1박스에 14포가 들어 있어 나눠 먹기에도 좋다. 귀여운 패키지의 깨술이환을 다가오는 회식, 모임 자리에서 꺼내 함께 즐겨보자. 그날의 ‘회식 인싸’, ‘센스쟁이’ 타이틀은 당신의 것.

구매자들은 “술찌들 꼭 드세요!!!”, “한 달 먹어본 결과, 이 숙취해소제만큼 효과 좋은 건 없었다고 한다…”, “다들 하나씩 달라고 난리통… 재구매 6번째네요 ㅋㅋㅋ” 등 후기를 남겼다.

P.S – 지금 택샵에서는 깨술이 환 1박스(14포)를 단돈 6,900원에 판매하고 있다. 과음 후에도 숙취와 두통에서 벗어나 상쾌한 아침을 맞이하고 싶다면 꼭 한번 섭취해보길 권장한다.


※ 이 기사는 제품 광고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1
0
+1
0
+1
0
+1
0
+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