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어때 쓰봉크럽, 10만ℓ 쓰레기 수거…친환경여행 선도

120

여행·여가 플랫폼 여기어때가 운영하는 플로깅 단체 ‘쓰봉크럽’이 올해 10만ℓ의 쓰레기를 주웠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전국 여행지에서 플로깅하며 ‘친환경 여행’의 가능성을 보여줬다.  

사진=여기어때
사진=여기어때

여기어때는 ‘쓰봉크럽 시즌2’를 통해 1000명의 회원들과 충남, 강원, 경남, 제주 등 다양한 지역에서 플로깅을 실시했다. 쓰봉크럽은 여기어때가 ESG 캠페인의 일환으로 진행하는 프로젝트로, 여행지에서의 플로깅을 통해 친환경 여행 문화를 확산하는 데 목적이 있다.

올해는 석촌 호수공원 및 남산 등 수도권 여행지부터 한 해 가장 많은 관광객이 찾는 제주까지 쓰봉크럽 회원들의 활동 영역이 넓어졌다. 이들이 전국 각지에서 주운 쓰레기양은 일반적으로 흔히 사용하는 10L 쓰레기 봉투 기준 1만장에 달한다. 

여기어때는 올해 거둔 플로깅 성과를 계속 이어나갈 수 있도록 환경단체와의 유기적 협업도 활성화한다. 첫 시작으로 사단법인 지구닦는사람들(이하 와이퍼스)에 1,500만원의 기부금을 전달한다.

와이퍼스는 지속가능한 지구를 위한 시민들의 활동 참여와 인식 전환을 이끄는 단체로, 특히 산, 바다 등 지역 환경 개선을 위한 ‘플로깅’ 활동에 힘쓰고 있다. 이번 기부를 통해 와이퍼스와 함께 여행과 플로깅을 접목한 친환경 여행 프로그램을 개발하는데 협력할 예정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