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금 시세(금값) “약간 올랐지만 미미한 수준” (12월 27일)

131

금값 등 안전자산에 대해 투자자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오늘(27일) 국내 금 시세(금값)는 소폭 상승세를 유지 중이다.

12월 27일 오늘 금 시세 / 금시세닷컴

금시세닷컴에 따르면 2023년 12월 27일 오전 9시 30분 기준 내가 팔 때 순금 시세는 전날보다 500원 오른 32만 1500원, 내가 살 때 시세는 전날과 동일한 36만 원에 거래되고 있다.

18K 금 시세는 내가 팔 때 23만 7500원, 내가 살 때 26만 6600원으로, 14K 금 시세는 내가 팔 때 18만 4500원, 내가 살 때 20만 8000원이다.

백금시세는변동 없이내가팔때14만5000원,내가살때15만4000원이다.

은 시세 역시 전날과 비교했을 때 변동 없이 내가 팔 때 3600원, 살 때는 3900원이다.

27일(26일기준)한국금거래소기준순금시세는내가살때36만6000원,팔때31만9000원에거래 중이다.

18K금시세는변동 없이팔때23만4500원,14K금시세는팔때18만1900원이다.

백금 시세는 내가 살 때 17만 2000원, 팔 때 14만 4000원이며, 은 시세는 살 때 4460원, 팔 때 3540원이다.

한국금거래소 오늘 금 시세는 VAT 포함 가격이다.

금값전망은앞으로도상승할것이라는의견이나오고있다.내년미국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금리 인하시달러화가치가하락할것으로예상되기때문이다.

통상 금 가격과 달러 가치는 반대로 움직인다. 금리가 높을 때는 금 같은 현물 자산 대신 수익성이 높은 금융 상품에 투자가 몰린다.

반대로 기준 금리 인하 움직임으로 달러가 약세를 보이면 달러와 대체관계에 있는 금 가격이 오름세를 보이는 경향이 있다.

하지만 금값 상승에 대한 과도한 기대감은 경계를 해야 한다. 내년에는 미국 대선, 이스라엘·팔레스타인 중동 전쟁 등 지정학적 리스크와 불안정한 요소들이 많아 금값 변동 폭이 커질 수 있다.

손에 담긴 골드바 참고 사진 / New Africa-shutterstock.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