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돌하르방, 한라수 생수병으로 재탄생…디자인권 등록

106

제주 한라수는 제주의 상징 ‘돌하르방’ 생수병을 국내 최초로 생수 부문에 디자인권 등록을 완료했다고 19일 밝혔다.

사진=제주 한라수
사진=제주 한라수

이번에 등록 완료한 ‘돌하르방’ 생수병 디자인권은 제품 사용의 편의성과 제주색(色)의 아이덴티티를 강조한 디자인으로, 고기능성 생수 시장 개척을 목적으로 개발했다.

제주 한라수 측은 전 세계적인 환경 규제 흐름에 발맞추어 페트병에 플라스틱 라벨을 부착하는 것을 과감히 탈피하고, 청정 제주의 깨끗한 물을 상징하는 제품으로 소비자 인식을 확대하기 위해 돌하르방 생수병 연구를 진행해왔다.

환경 규제에 대비해 무라벨 용기로 정하고 소비자들에게 제주의 물을 쉽게 알리고자 디자인 연구를 거친 끝에 용기의 디자인을 제주의 상징인 돌하르방 생수병으로 결정했다. 돌하르방 용기 디자인은 굴곡이 많아 제작하는 데 어려움이 많았지만 수 백 번의 금형 제작을 추진하는 등 과감한 투자를 통해 현재의 돌하르방 생수병을 완성했다.

이와 함께 제주 한라수는 기존의 생수병과 달리 돌하르방병에 감귤색 뚜껑을 적용해 제주만의 차별성과 소비자들의 시선을 끌도록 제작됐다. 용기 뚜껑은 많은 생수 브랜드가 채택하고 있는 화이트, 블루 등 기존 컬러와 달리, 제주의 아이텐티티를 강화하기 위해 제주의 상징인 감귤색을 적용해 차별화하고 제품을 출시하게 됐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