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소식] 엔믹스 측 ‘대학축제 음향사고, 계획된 이벤트..멤버들은 몰랐다'[공식]

29

[정보/소식] 엔믹스 측

https://naver.me/5OcXSTt1

[OSEN=김나연 기자] JYP 측이 엔믹스의 대학 축제 음향사고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30일 엔믹스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 SQU4D(4본부) 측은 공식입장을 내고 “엔믹스 신한대학교 축제 무대 음향 사고는 축제 현장의 분위기를 고조시키기 위한 이벤트로, 주최 측과 내용을 공유하고 이벤트성 음원을 사용했다”고 밝혔다.

앞서 엔믹스는 지난 27일 신한대학교 축제에 초청돼 무대를 꾸몄다. 하지만 ‘DICE’ 무대를 하던 중 MR이 멈추는 음향사고가 발생했고, 엔믹스는 MR 없이 무반주 라이브를 이어가 호응을 이끌어냈다.

이와 관련해 신한대학교 총학생회 측은 “엔믹스의 음향사고는 미리 전달받은 퍼포먼스”라고 밝힌 반면, 멤버 배이는 소통 플랫폼 버블을 통해 “갑자기 음악이 꺼져서 엄청 놀랐다”고 상반된 입장을 보여 갑론을박이 이어졌던 바.

이에 JYP 측은 사전에 준비된 이벤트였음을 밝히면서도 “자연스러운 연출을 위해 엔믹스 멤버들에게는 해당 사실을 사전에 공유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해당 이벤트로 인해 관객분들과 팬분들이 혼선과 불편함을 겪을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하지 못했던 것에 대해 죄송하다는 말씀 드리며, 향후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이도록 하겠다. 축제 현장에서 엔믹스를 응원해 주신 관객분들과 팬분들께 다시 한번 사과의 말씀드린다”고 사과했다.

이하 JYP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SQU4D 입니다.

NMIXX(엔믹스) 신한대학교 축제 무대 음향 사고는 축제 현장의 분위기를 고조시키기 위한 이벤트로, 주최 측과 내용을 공유하고 이벤트성 음원을 사용하였습니다.

다만, 자연스러운 연출을 위해 엔믹스 멤버들에게는 해당 사실을 사전에 공유하지 않았음을 알려드립니다.

해당 이벤트로 인해 관객분들과 팬분들이 혼선과 불편함을 겪을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하지 못했던 것에 대해 죄송하다는 말씀 드리며, 향후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이도록 하겠습니다.

축제 현장에서 엔믹스를 응원해 주신 관객분들과 팬분들께 다시 한번 사과의 말씀드립니다.

감사합니다.

/[email protected]

[사진] OSEN DB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