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의 아름다운 견종들…jpg – 실시간 베스트 갤러리

53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209b2d80a00aaa3a1bc1d7d64d24b5f7bcc6f902c2aa8c3fc1a

[시리즈] 세계의 견종

· 특이한 희귀견종 코몬도르…jpg

7ab88622b5836ef16ae6d4b0468821692407fb61e9bfcf921e52824e58dc8fbe2f09822a56143d10872b10b89d7041

2ee58475b3843cf336b9d3e541d5216b82411b6b39fff016e6fdf82b431e93126a5253a7b770ed48de0cf542c8f5ca

살루키/이란​

발을 높이 들고 걷는 날씬하고 우아한 견종이다.

귀와 꼬리에는 눈에 띄는 긴 털이 나 있지만 다른 곳의 털은 짧은 편이다.

가속력이 매우 뛰어나서 평원에서 가젤을 따라 잡을수 있다.

가젤 하운드로 불리기도 한다.

29b98872b2d66da068e6d5e042d5776b4b0df4ad734f542b85affdd44d3a4008755797da65e026ff89a279852765c216

2cb8d577e78a6ca536bdd2b1448025693e73fb1fe253e3505a60a02b6c4ec96f8abc22c944e0d890356db7e935bace90ba

아이리쉬 세터/아일랜드

털 색이 독특하기 때문에 붉은 세터라는 이름으로 널리 알려져있다.

매우 활동적이고 활발해서 가만히 있지 못하고 항상 놀고 싶어한다.

2eed8422b48261a56deb8fe147d2216bf3147fa9c745ce8eb2c09f02eed79aee9184b5e99156836447b9d052cbc938

79be8974e1d46ff66dbb86b313d3213ef0b7e651a4e114bf9c29c88f5ad6ef3afee295213e550a8c18ee9cd617b9ac

잉글리쉬 세터/영국
얼룩덜룩한 반점이 있어 다른 세터와 쉽게 구별이 가능하다.

애견 박람회 단골 선수로 인기가 좋고, 사람을 잘 따르는 성질 때문에 평판이좋다.

세터라는 이름은 사냥감을 발견하면 앉는 자세를 취하고 사냥감이 있는 곳을 가리키는(Set) 데에서 유래.

28bb8422e6d43bf036bb82e647807139a715917c1e69ae9868f300c3ff78249a8855cfe0f4992541486a5083ebe469

요크셔 테리어/영국​

요크셔 지방 탄광 광부들의 쥐잡이 셔틀 이었던 하층민에서

영국 귀부인들의 눈에 띄어 신분 급 상승한 견종.

7ee4d120b18a60a43eba81b017d37d6a1d8998b6f48eae445daa9f759836adf4862f16184d9fcc26b238c8a01f5d4f

​말티즈/이탈리아​

이 또한 한때 쥐잡이 선수였던 견종으로 현재는 쇼독의 대표견종으로 보여지고 있다.

순백색의 털로 인해 우리나라에서도 인기가 높은 견종이다.

워낙 유명해서 따로 설명 안해도 될 듯.

22968072b6f93e935bedc4e7039c27355099b2405e1c1a9461b1ce6236663148287c45e483e8a07e91e88717830fe7a4ee1fff8feef5239c4793ba20f0842628aff2bec8983adff200d1eb16f09d9d30e970ea5cb7207323617beeb6110100640a4668471e01

그레이 하운드/영국​

가슴이 넓고 두툼한 새가슴이어서 폐활량이 아주 크다.

몸의 형태만 보더라도 얼마나 큰 폐를 가졌는지 가늠이 올것이다.

치타를 제외한 직선 주로에서 가장 빠른 동물로 말조차 그레이 하운드를 이길수없다.

900년경에 영국에 들어온것으로 필사본에 기록되어있다.

2fee8822e68b6da039bb8fec46867338537cb4fe6ebd3909f42266b2fbe2e27a42250085aa81f776a47dd99058f088b4

아프간 하운드/아프가니스탄​

2차 세계대전에서 돌아오던 영국군이 영국에 데리고 오면서 그 특이한 외모로 인해 유럽에서 인기를 끌게 되었다.

아프간의 일교차가 심한만큼 긴털로 낮에는 햇빛을 밤에는 추위를 막아준다고 한다.

하지만 멍청한 견종 중 하나로 50년에 걸친 선택적 품종 개량을 거치면서 털이 더 길어졌다.

발을 들고 걷기 때문에 마치 털을 뒤로 흩날리면서 도약하는 느낌을 준다.

타지(Tazi)라고도 한다.

7ce99e2cf5d518986abce89545807c6e87

그로넨달/벨기에​

벨기에 그로넨달 카페의 주인 니콜라스 로제가 검은 강아지 한마리를 기르다가 또 한마리를 득템,

이 한쌍의 강아지가 기원이 되었다고 한다 ㅇㅇ

75ec8271b78207fe3aef81e043ee776bd89e036cc54ca9c2b80c6563da549ab78d97

콜리/영국​

풍성한 털이 이목을 끄는 견종으로 우아하고 지적인 모습을 하고 있다.

사람으로 치자면 댄디가이.

빅토리아 여왕이 스코틀랜드 밸모럴 성에서 기르면서 왕실의 개로 사랑받게 되었다.

짧은 털,긴털 두 종류가 있으며 영화 ‘래시’의 주인공으로 출연한 견종이다.

0a9ef721b5dd1e815996d09006fb143e1f110834f9f3d50c02be0f8f4e284bfc1a65711fb6dfcfa29eb6e341b9b739fbf16d21b1df4417dc1e30281d3d4d115084fe8393bdef726accdeba35bcafc5cd77a506d8f5134a02c4dbaf1dbd9e049bfc0a9b7ad80e64

도베르만 핀셔/독일​

세금징수원 이었던 루이스 도베르만이 세금 징수시 세금을 내기싫어 행패를 부리는 진상들을 진압 시키기 위해 개량한 견종으로,

루이스 도베르만의 이름을 따 도베르만 핀셔로 이름을 지었다.

어느 동물학자가 말하길 도베르만은 세상의 모든 동물 중 가장 완벽한 신체를 지녔다고 평했다.

a65614aa1f06b3679234254958db3438f63bcc0a49114beb3ce65cfb

보르조이/러시아​

러시아 왕실에서 늑대 사냥을 위해 길러졌던 견종으로,

러시안 울프하운드로 불리기도하며 늑대 사냥개에게는 빠른 속도뿐만 아니라

지능과 용맹성까지 요구되는데 보르조이는 이런 특징을 다 지녔다.

1842년 러시아왕실에서 영국의 공주에게 선물했다.

이름은 민첩하다는 뜻의 러시아어 ‘보르지(Borzii)’에서 유래했다.

출처: 이론 갤러리 [원본 보기]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