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이영애, “결혼 전 남편…날 위해 담배+술 한방에 끊어”

166

새해가 되면 많은 흡연가들이 금연을 결심하곤 한다.

물론 ‘금연하는 사람은 독종’이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결심만큼 실행이 쉽지는 않다. 하지만 여기 사랑을 쟁취하기 위해 술과 담배를 한 번에 끊은 이가 있어 놀라움을 자아내고 있다.

바로 배우 이영애 남편 정호영에 대한 이야기다. 지난 26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는 배우 이영애가 스페셜 MC로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배우 이영애 / 뉴스1

이날 배우 김승수 소개팅 VCR 장면을 지켜보던 중 MC 서장훈은 “오늘 소개팅 과정을 보셨는데 이거는 좀 안 했으면 했던 것 뭐가 있느냐?”라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김승수 모친은 “술 많이 먹는다는 이야기는 하지 말았으면”이라며 아들의 음주를 걱정했다.

이어 MC 신동엽은 이영애에게 “남편과 연애할 때 나를 위해 이렇게 까지 해줬다 싶은 게 있느냐”라고 질문했고 이영애는 놀라운 답변을 내놓았다.

이영애는 “지금 생각해 보니 담배를 끊었다”라며 “사업하시니까 담배도 피우고 술도 마시고 그랬는데 딱 한 번에 끊었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영애는 김승수 모친에게 “그러니까 걱정 안 하셔도 될 것 같다. 좋은 사람 만나면 딱 끊으실 것 같다”라고 걱정을 덜어줬다.

또 이영애는 자신의 주량에 대해 “20대 때는 드라마 찍을 때 마시기도 했는데 결혼하고 아이 낳고는 잘 마시지 않는다”라며 “한 달에 한번도 잘 안 마시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영애는 지난 2009년 20살 연상의 재미교포 사업가 정호영과 결혼해 2011년 이란성 쌍둥이 남매 아들 승권 군, 딸 승빈 양을 얻었다.

원조 한류 여신 이영애 나이는 1971년 생으로 올해 만 52세이며, 남편 정호영 나이는 1951년생으로 올해 만 72세다.

한편 이영애는 tvN 새 토일 드라마 ‘마에스트로’에 ‘차세음’ 역으로 출연을 알리기도 했다. 오는 12월 9일 첫 방송되는 ‘마에스트로’는 ‘무인도의 디바’ 후속으로 프랑스 드라마 ‘필하모니아’가 원작인 작품이다.

배우 이영애가 남편 정호영과 귓속말을 나누고 있는 모습 / 뉴스1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