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지아 논란 후 활동 뜸했던 강예원, 새 소식 전했다 [공식]

118

한동안 활동이 뜸했던 배우 강예원이 판타지오에 새 둥지를 틀었다.

소속사 판타지오는 지난 7일 “강예원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강예원이 가진 다양한 연기 스펙트럼을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배우 강예원이 판타지오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 판타지오오

강예원은 영화 ‘해운대’, ‘하모니’, ‘헬로고스트’, ‘퀵’, ‘날, 보러와요’, ‘트릭’, ‘비정규직 특수요원’, ‘왓칭’, ‘나쁜 녀석들 : 더 무비’ 등과 드라마 ‘나쁜 녀석들’, ‘백희가 돌아왔다’, ‘죽어야 사는 남자’, ‘한 사람만’ 등에 출연했다.

또한 예능 프로그램 ‘씬스틸러-드라마 전쟁’, ‘언니들의 슬램덩크2’ 등에도 출연하며 다채로운 매력을 뽐냈다.

판타지오에는 아스트로, 위키미키, 루네이트, 옹성우, 백윤식, 서경석, 임현성, 김미화, 박예린 등이 소속돼 있다. 판타지오는 영화 및 드라마 제작, 해외 공연 사업 등 다양한 영역에서 영향력을 넓혀 나가고 있다.

이에 강예원이 판타지오와 어떤 시너지를 발휘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강예원은 가품 사용으로 뭇매를 맞은 인플루언서 프리지아(송지아)의 전 소속사 효원CNC의 공동 대표로 있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