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유천, 미모의 태국인 여성과 결혼 전제로 진지한 열애 중 (+열애담)

132
그룹 동방신기 출신 박유천 / 뉴스1

동방신기 출신 박유천이 태국 현지인과 열애 중이다.

한국일보는 3일 태국 활동 중인 박유천이 현지 여성과 결혼을 전제로 1년 이상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박유천의 여자친구는 태국 고위공직자 딸이자 미모의 사업가인 여성이다. 박유천 여자친구는 태국에서 많은 사업체를 운영하고 있는 재원으로 알려졌다. 특히 현재 소속사 로그북 엔터테인먼트와 분쟁 중인 박유천을 돕고 있다고 전해졌다.

매체는 그의 여자친구가 최근 스킨케어 브랜드를 론칭했고, 박유천을 브랜드 모델로 기용하는 등 당당한 행보를 보이는 중이라고 밝혔다. 실제 박유천은 여자친구 행사에 직접 참여하며 당당한 행보를 보인다고 보도했다.

앞서 박유천은 2019년 재벌 3세로 알려진 전 여자친구와 마약 투약 혐의로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당시 박유천은 “마약을 했다면 은퇴하겠다”라고 선언했으나, 마약 투약이 사실로 밝혀졌다.

그러나 박유천은 은퇴를 번복하고 연예계로 복귀했다. 박유천은 소속사 라씨엘로와 전속계약을 체결하고 해외 활동을 시작했으나, 2021년 라씨엘로 측에 의해 약정 위반 후 일본 소속사와 이중계약을 체결했다는 폭로를 당한 바 있다.

이후 소속사 로그북 엔터테인먼트에서 활동한 박유천은 이곳과도 분쟁을 겪는 중이다.

지난 1일에는 동생 박유환 인스타그램을 통해 “루머로 인해 피해 입으신 분들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린다. 나를 지지해 주신 여러분에게 감사드리고 모든 문제를 해결하고 진실을 밝히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는 내용의 자필 사과문을 게재한 바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