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델계가 놓친 인재 장도연”…세계적인 톱모델 신현지도 감탄 (+화보 6장)

209

개그우먼 장도연과 모델 신현지가 의외의 케미를 뽐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근 매션 매거진 얼루어 코리아는 장도연, 신현지와 작업한 화보를 공개했다.

다음은 개그우먼 장도연, 모델 신현지가 참여한 얼루어 11월호 화보 일부다. / 얼루어

웹예능 ‘넥스트 레이블’ MC로 만나 우정을 쌓은 두 사람은 멋진 케미스트리를 선보이며 압도적인 분위기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장도연은 큰 키와 우월한 비율로 시크한 매력을 드러냈으며, 신현지는 글로벌 톱 모델다운 프로페셔널한 모습으로 현장을 리드했다는 후문이다.

신현지 / 얼루어
신현지 / 얼루어어

화보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신현지는 장도연의 존재에 대해 “만날 때마다 새롭고 신선한 충격을 주는 사람”이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장도연 역시 “현지는 늘 좋게 얘기해준다. 느끼하지 않게 칭찬하는 게 최고의 미덕이라 생각하는데 그걸 너무 잘한다”고 말했다.

일을 대하는 마음가짐에 관해서도 이야기했다. 신현지는 “’더 잘할 수 있지 않을까’ ‘더 성장할 수 있지 않을까’하는 마음으로 될 때까지 달린 시간이 이렇게 쌓였다. 가끔 문득 찾아오는 인정이 감사하지만, 더 잘하고 싶었던 것 같다”며 지난 시간을 회상했다.

장도연 / 얼루어
장도연 / 얼루어

장도연은 “작은 단위로 보면 늘 애쓰며 살았다. 그런데 이 애쓴다는 의미가 안쓰럽거나 억지로 최선을 다하는 게 아니라 스스로 후회 없도록 몰입하는 것”이라고 고백하기도 했다.

이후 신현지는 본인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장도연을 칭찬하기도. 그는 얼루어 화보 사진 여러 장을 게재하며 “모델계가 놓친 인재라는 걸 또 한 번 입증한 장도연”이라고 극찬했다.

얼루어

이를 본 네티즌들은 “와 장도연 클래스 미쳤다”, “역시 톱모델과 개그계 모델”, “둘 케미가 이렇게 좋다니”, “장도연 진짜 멋있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장도연과 신현지의 독보적 분위기의 화보와 인터뷰는 얼루어 코리아 11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1
0
+1
0
+1
1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