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현희와 파혼’ 전청조, 뜻밖의 과거 동성 결혼식 영상 떴다

241

펜싱 국가대표 남현희와 파혼한 전청조 씨의 과거 결혼식 영상이 공개됐다.

2018년 전청조씨는 제주도에서 동성과 결혼식을 올렸다. 당시 상대 여성의 가족 측은 전씨가 남성이라고 알고 있었다. /SBS ‘궁금한 이야기Y’

지난 27일 방송된 SBS ‘궁금한 이야기Y’ 말미에는 전 씨의 과거를 파헤치는 다음 주 예고가 공개됐다.

전 씨와 구치소에서 오랫동안 같은 방을 썼다는 수감자는 “(전 씨는) 위, 아래 다 여자가 맞다. 안에서도 남자랑 결혼한 거 거의 다 알고 있었다”고 말했다.

전청조 / SBS ‘궁금한 이야기Y’

또 다른 전 씨의 지인은 “2018년에 (전 씨의) 결혼식에 갔었다. (전 씨가) 여자랑 결혼했다”고 밝혔다.

앞서 기자 출신 유튜버 이진호도 지난 25일 “(전 씨가) 두 차례에 걸쳐서 결혼했고, 그중 한 차례만 혼인 신고했다는 제보가 있었다”고 전한 바 있다.

제보에 따르면 전 씨는 2017년 제주도에서 동성과 결혼식을 올렸고, 상대 여성의 가족들은 전 씨가 남성인 줄 알았다.

이후 전 씨는 2020년 7월에 기소돼 여자교도소에서 복역하던 중 펜팔을 통해 복역 중인 남성과 결혼해 동년 9월에 혼인신고를 했다. 그러나 전 씨는 1년 만에 가족의 도움으로 복역 중 이혼했다.

이진호는 “두 사람이 부부생활은 하지 않은 것으로 미루어 봤을 때 혼인신고를 한 데에는 특수한 목적이 있지 않았나 하는 추측이 나온다”고 언급했다.

남현희는 앞서 여성조선과 인터뷰를 갖고 전 씨와 결혼을 앞두고 있다고 밝혔다.

남현희 / 남현희 인스타그램

전청조는 미국에서 오래 지낸 재벌 3세이며, 승마를 전공했으나 10대에 심각한 부상으로 은퇴했다고 자신을 소개했다. 더불어 현재는 상류층 대상 예체능 예절교육 사업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남현희의 재혼 상대가 공개되자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전청조의 사기 사건을 제보한다’는 내용의 글이 올라와 화제가 됐다.

남현희 / 남현희 인스타그램

현재경기 성남중원경찰서는 지난 25일 남현희의 어머니 집을 찾아와 여러 차례 문을 두드린 혐의를 받는 전 씨의 스토킹 사건을 수사하고 있다.

전 씨는 현행범으로 경찰에 체포됐다가 동종 전과가 없는 점 등 여러 사정으로 5시간여 만에 석방됐다.

경찰은 남현희에게 스마트 워치를 지급하고 주거지 인근 순찰을 강화하는 등 피해자 보호에 나섰으며, 전 씨를 불구속 상태에서 조사할 방침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