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떳떳하지 않은 행동 한 적 없어”…늘 밝았던 츄, 결국 눈물 쏟았다 (사진)

167

그룹 이달의 소녀 출신 가수 츄(CHUU, 본명 김지우)가 결국 눈물을 흘렸다.

가수 츄가 18일 오후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첫 번째 솔로 앨범 ‘하울(Howl)’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 뉴스1

18일 오후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츄의 첫 번째 솔로 앨범 ‘하울(Howl)’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츄는 2017년 12월 이달의 소녀 열 번째 멤버로 공개됐고, 2018년 8월 이달의 소녀 팀으로 정식 데뷔했다. 이후 귀여운 외모와 통통 튀는 성격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그러나 2021년 전 소속사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이하 블록베리)와 수익 정산 등의 문제로 갈등을 빚었다. 결국 츄는 전 소속사를 상대로 전속계약 효력 부존재 확인 소송을 제기, 최근 승소 판결을 받았다.

츄가 18일 오후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열린 첫 번째 솔로 앨범 ‘하울(Howl)’ 발매 기념 쇼케이스 전 소속사 관련 이야기를 하다 결국 눈물을 흘렸다. / 뉴스1

이번 앨범은 츄가 블록베리를 떠나 신생 기획사 ATRP와 전속계약을 체결한 후 처음 발매하는 신보다. 데뷔 6년 만에 솔로 앨범을 발매하게 된 츄는 이날 “이 자리에 서기까지 많이 노력하고 연구했다. 감사한 마음을 가지고 활동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분쟁 과정에서 폭로전을 이어가며 힘든 시간을 보냈던 츄는 당시 심경에 대해 “원하지 않는 주제로 이슈가 된 것에 속상했던 마음이 있었다”면서 “나보다 힘들었을 팬들에게 죄송했다”며 눈물을 보였다.

한동안 말을 이어가지 못하던 그는 “팬 분들에게 떳떳하지 않을 행동을 한 적 없다. 그 믿음과 저에 대한 확신으로 앨범을 잘 준비했다”고 힘주어 말했다.

뉴스1

한편 츄의 첫 솔로 앨범 ‘하울’은 동명의 타이틀곡을 비롯한 ‘언더워터(Underwater)’ ‘마이 팰리스(My palace)’ ‘에일리언즈(Aliens)’ ‘히치하이커(Hitchhiker)’ 등 총 5곡으로 구성됐다.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