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하균의 새 드라마 티져, 전에 없던 충격적인 장면 담겼다

272

드라마 ‘악인전기’ 스틸
신하균 주연 누아르 장르
시청자 궁금증 자극

출처 : 악인전기

‘악인전기’가 첫 회 충격적인 오프닝을 연다.

14일 첫 공개를 앞둔 지니 TV 오리지널 드라마 ‘악인전기’가 첫 회부터 심상치 않은 사건에 휘말리는 한동수(신하균 분)와 한범재(신재하 분) 형제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안방극장을 발칵 뒤집을 이야기의 시작에 관심이 집중된다.

‘악인전기’는 절대 악인을 만난 생계형 변호사가 엘리트 악인으로 변모하는 이야기를 담은 범죄 누아르 드라마다.

범죄조직 2인자 서도영(김영광 분)을 만나 잠재되어 있던 ‘악인 스위치’를 켜는 변호사 한동수와 아슬아슬 묘한 관계를 이어가는 두 남자의 심리전이 스릴감 넘치게 그려진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서도영과 지독하게 얽히게 된 한동수-한범재 형제의 순간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출처 : 악인전기

커다란 저택을 은밀하게 살피는 형제의 모습이 이곳이 그들의 집이 아님을 짐작하게 한다. 한동수는 다급한 얼굴을 하고 있고, 한범재는 낭패라는 듯한 표정을 짓고 있어, 형제가 이 저택에 발을 디딘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열지 말아야 할 문을 여는 형제의 모습은 과연 이 저택 안에서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일지 관심을 집중시킨다. 소스라치게 놀라는 형제의 모습이 보는 것만으로도 심장을 철렁하게 만든다. 평범하게 살아가던 형제가 어떻게 범죄조직 2인자 서도영과 얽히게 되는지, 또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것인지 2일 뒤 공개될 본편을 미치도록 궁금하게 만든다.

‘악인전기’ 제작진은 “결코 봐서는 안 될 사건과 마주하는 형제의 모습이 드라마의 포문을 연다. 이 사건으로 형제의 인생이 뒤흔들리게 된다. 드라마에 있어서 매우 중요한 장면인 만큼, 신하균과 신재하 두 배우의 열연이 폭발했다. 첫 회부터 심장을 철렁하게 할 사건으로 긴장감을 폭발시킬 ‘악인전기’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