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솔로’ 16기 영수가 통편집 당한 이유, 네티즌이 알아냈다

378

ENA, SBS PLUS ‘나는 솔로’(나는 SOLO) 16기 영수가 방송 후반 통편집된 이유를 직접 언급했다.

‘나는 솔로’ 16기 영수 / 16기 영수 인스타그램

영수는 지난 4일 ‘나는 솔로’ 16기 최종회 방송 뒤 유튜브 ‘촌장 엔터테인먼트’ 채널에서 진행된 라이브 방송에 출연했다. 그는 이날 방송에서 최종 선택은 하지 않았다. 현재 애인 유무에 대해서도 “싱글로 잘 지내고 있다”고 밝혔다.

‘나는 솔로’ 유튜브 라이브 방송에 출연한 16기 영수 / 유튜브 ‘촌장엔터테인먼트TV’

그는 방송 후반 출연 분량이 줄어든 이유에 대해 “주변에서 저를 아는 분들이 ‘왜 자꾸 안 나오냐?’고 묻는데 촬영 중 생긴 어떤 사건 때문에 신변에 관한 사정이 생겨 제작진과 협의 하에 분량을 줄였다”고 설명했다. 그는 “좀 많이 안 나오고 나니까 좋은 그림들이 나온 것 같아서 오히려 다행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나는 솔로’ 방송 후반 통편집 당한 16기 영수 / 16기 영수 인스타그램

영수는 신변 문제와 관련해 자세한 언급은 피했지만, 네티즌들은 통편집 이유로 그가 지난 8월 ‘로맨스 스캠'(연애를 뜻하는 로맨스와 신용사기를 뜻하는 스캠의 합성어) 피해를 당했던 것을 지목했다.

실제 영수는 지난 8월 인스타그램을 통해 “내가 쓰는 계정은 이 계정 하나다. 지난 몇 년간 국내·해외 여성들에게 내 사진을 도용해 사기 행각을 벌이는 로맨스 스캠이 빈번하게 이뤄졌다”며 피해를 호소했다.

당시 영수는 “내 얼굴을 보정해 사용하고, 심지어 딥페이크 기술을 써서 영상 통화까지 했다는 제보도 받았다. 유튜브에 돌아다니는 사진은 도용 계정에서 퍼갔을 것”이라고 말해 주위를 놀라게 했다.

그는 “끝없이 생겨나는 잡초 같은 존재들이라 방관하며 지내왔는데 이제는 국내 피해자가 생겨날까 봐 걱정스럽다”며 우려를 드러내기도 했다.

지난 8월 도용 계정 로맨스 스캠 피해를 호소한 16기 영수 / 16기 영수 인스타그램

한편 ‘나는 솔로’ 16기 영수는 이혼 4년 차인 40세 트레이너로 전처와 사이에 세 자녀를 두고 있다. 양육권은 전처에게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유튜브 채널도 운영 중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