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남친은 아이돌, 비밀 연애 계약서까지 쓰면서 사겼는데 차였다”

189

한 남자 아이돌의 충격적인 사생활이 방송에 나온다.

다음 달 2일 방송되는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일부 내용이 선공개됐다.

여성 출연자는 남자친구의 이별 통보로 강아지 여섯 마리를 혼자 책임지게 됐다며 사연을 털어놨다.

이야기는 충격적이었다.

이하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여성은 소개팅 앱에서 외모를 보고 반한 남자친구와 3년을 사귀고 이별을 통보받았다고 했다. 남자친구 직업이 무엇이냐는 질문에 머뭇거리던 여성은 “아이돌 가수”라며 실명까지 공개했다.

MC 이수근은 아이돌인데 소개팅 앱을 쓰냐며 의아하다는 반응을 보였다.여성은 “남자친구가 썸 관계 중엔 문제가 없었지만 연애를 시작하고 나서부턴 돈이 없다며 동정심을 유발했다. 아이돌 연습생 기간 동안 바친 돈만 수백만 원”이라고 주장했다.


여성이 의식주를 해결해 주는 걸로도 부족해 남자는 ‘비밀 연애 유지 계약서’까지 작성하자고 제안했고, 애타는 마음에 계약연애까지 감수했다는 이야기를 들은 서장훈은 아이돌 가수 전 남자친구를 향해 “머리를 썼네”라며 어이없어 했다.남자는 끝내 함께 키우던 강아지 6마리를 무책임하게 떠넘긴 채 이별을 통보했고, 현재 여성은 경제적 여건이 안되는데도 강아지를 키우고 있는 형편이었다.

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사진 / metamorworks-Shutterstock.com

결국 서장훈은 “네 삶을 살아. 사랑에 미치지 마”라며 냉정한 조언을 건넸다.

보다 자세한 내막은 본방송에서 공개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