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서진이 정말 멋진 결단을 내렸다…무려 13년 만의 결심이다 (전문)

288
배우 이서진 / 뉴스1

배우 이서진이 13년 만에 소속사를 떠난다

후크엔터테인먼트는 28일 공식 입장을 통해 “오는 9월 말로 이서진 배우와의 계약이 종료된다”라고 밝혔다.

이어 “긴 시간 함께하며 큰 힘이 되어준 이서진 배우에게 감사를 전하며 늘 마음으로 함께하겠다”라며 “앞으로도 이서진 배우에게 변함없이 따뜻한 응원으로 힘이 되어주시기를 진심으로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이서진은 2010년 후크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체결 후 무려 13년 동안 재계약을 통해 동반자로서 함께 해왔다.

그러나 이번에는 재계약을 하지 않으면서 새로운 시작을 하게 됐다. 이서진의 추후 행방은 아직 알려진 바 없다.

이로 인해 후크엔터테인먼트는 대표 소속 연예인들과 계약을 줄줄이 종료 중이다. 앞서 이승기, 윤여정과 계약 종료 소식을 전했다. 현재는 이선희, 최규리, 김민수, 서범준, 박민영이 소속돼 있다.

한편 이서진은 1999년 SBS 드라마 ‘파도 위의 집’으로 데뷔했다. 영화 ‘오늘의 연애’, ‘완벽한 타인’에서 열연을 펼쳤으며 드라마 ‘왕초’, ‘그 여자네 집’, ‘별을 쏘다’, ‘다모’, ‘불새’, ‘연인’, ‘이산’, ‘혼’, ‘참 좋은 시절’, ‘트랩’, ‘타임즈’, ‘내과 박원장’ 등에 출연했다.

드라마 외에도 나영석 PD와 함께 한 ‘윤식당’, ‘윤스테이’, ‘삼시세끼’, ‘서진이네’, ‘이서진의 뉴욕뉴욕’ 등 예능에 출연하며 활발히 활동 중이다.

이하 후크엔터테인먼트 입장 전문

당사는 오는 9월 말로 이서진 배우와 계약이 종료됨을 알려드립니다.

긴 시간 함께하며 큰 힘이 되어준 이서진 배우에게 감사를 전하며 늘 마음으로 함께하겠습니다.

앞으로도 이서진 배우에게 변함없이 따뜻한 응원으로 힘이 되어주시기를 진심으로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