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연인’, 장현·길채 다음 달에 또 만날 수 있다

223

MBC 금토드라마 ‘연인’ 파트2가 다음 달 13일 방송 편성을 확정했다.

MBC 금토드라마 ‘연인’ 공식 포스터 / MBC 제공

‘연인’은 지난 2일 시청자들의 높은 관심과 사랑 속에 파트1을 마무리했다.

‘연인’ 파트1 10회의 시청률은 12.2%(닐슨코리아 제공), 수도권 기준 11.5%를 나타내며 자체 최고 시청률 기록을 경신, 순간 최고 시청률은 무려 14.4%까지 치솟았다.

화제성 또한 드라마+OTT 통합 1위, 전체 프로그램 화제성 3주 연속 1위를 차지하며 압도적인 1위로 파트1을 마무리했다.

다음 달 13일 첫 방을 확정한 ‘연인’ 파트2에서는 가슴 아픈 이별 이후 장현(남궁민)과 길채(안은진)가 조선과 청나라를 오가며 보여주는 색다른 공간과 인물들의 격변이 주요 시청 포인트가 될 예정이다.

‘연인’은 지난 2일 시청자들의 높은 관심과 사랑 속에 파트1을 마무리했다. / MBC 제공

이에 대해 제작진은 “병자호란 이후 청나라로 끌려간 이들의 이야기가 장현과 길채의 운명과 엮여 흥미롭게 전개될 것이다”고 말했다.

또 “파트1 말미에 강렬한 임팩트를 남긴 파란복면(이청아)을 포함해 구원무(지승현), 장철(문성근), 소용조씨(소유진) 등 파트1 후반부에 등장한 인물들의 새로운 이야기는 물론, 이들 간 관계에 대해 역동성을 불어넣어 줄 것”이라고 덧붙였다.

드라마 ‘연인’ 티저 포스터 / MBC 제공

남궁민은 “파트2에서는 파트 1보다 더 재미있고, 더 아름다운 사랑 이야기가 기다리고 있기 때문에 정말로 빨리 말씀드리고 싶어서 너무 입이 간질간질하다”고 밝히며 파트2에 대한 기대감을 내비쳤다.

안은진은 “여러분이 사랑해 준 덕에 굉장히 힘 나서 촬영하고 있다. 파트2에서 더 깊어지고 더 재미난 이야기로 찾아뵙겠다”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