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소희 출연 드라마에서 사망 사건 발생 “부검까지 진행”

242

넷플릭스 시리즈 ‘경성크리처’ 시즌2 스태프가 사망했다.

20일 스타뉴스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경성크리처’ 시즌2의 소품팀 스태프 A씨가 최근 안타깝게 세상을 떠났다”고 보도했다.

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사진 / Andrii Bohatyr-Shutterstock.com

A씨의 정확한 사인은 밝혀지지 않았는데,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했다.

넷플릭스 측은 스타뉴스에 A씨의 사망 관련 “안타까운 마음을 금할 길이 없으며, 고인의 명복을 빈다. 유족께도 심심한 조의를 표한다”고 전했다.

넷플릭스 ‘경성크리처’

이어”현재 제작사와 함께 상황의 수습 및 파악을 위해 긴밀한 소통을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경성크리처’는 올 하반기 공개될 예정이다.

배우 박서준과 한소희가 주연을 맡았고 수현, 김해숙, 조한철, 위하준 등이 출연했다. 크리에이터그룹 글라인의 강은경 작가가 집필하고 정동윤 감독이 연출한다.

한소희 인스타그램

‘경성크리처’는 시대의 어둠이 가장 짙었던 1945년의 봄, 생존이 전부였던 두 청춘이 탐욕 위에 탄생한 괴물과 맞서는 크리처 스릴러다. 시즌1 촬영은 끝났고 현재 시즌2 촬영이 진행 중이다.

앞서 ‘경성크리처’에 또 위기가 닥친 적이 있다. 한소희가 코로나19에 걸린 것이다.

한소희는 시즌2 촬영에 참여하던 지난 9일 몸에 이상을 느껴 코로나 검사를 받았다. 이후 다음 날인 10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