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진’ 폭로 없었다면, 내일(7일) 김히어라가 촬영했을 장면… 대본이 유출됐다

616

결방 소식을 전한 ‘SNL코리아4’ 김히어라편의 대본이 공개됐다.

학창 시절 일진 의혹이 불거진 배우 김히어라 / 이하 김히어라 인스타그램

학창 시절 학교 폭력에 가담했다는 의혹이 불거진 배우 김히어라가 ‘SNL코리아4’에 나와 타인을 괴롭히는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었단 소식이 6일 스타뉴스 단독 보도로 알려졌다.

스타뉴스가 입수한 ‘SNL코리아4’ 대본에 따르면 김히어라는 이번 방송에서 넷플릭스 ‘더 글로리’에서 연기한 학교 폭력 가해자 이사라로 다시 변신할 예정이었다. 배경만 학교에서 직장으로 옮겨졌을 뿐, 주변 인물을 괴롭히는 역할을 맡았다.

대본상 김히어라는 ‘MZ 오피스’ 코너에 등장, 후배들을 괴롭히는 직장 상사 김 과장으로 주현영, 김원훈 등에게 성질을 내고 폭언을 일삼는 인물로 그려진다.

김히어라에게 주어진 대사는 “(웃음 소리 참고) 쫄았어??? 장난이잖아~”, “니 쫄아서 장난이라 해준 거 아냐~ 상황 파악 못 하냐???”, “X 웃겨 미친~ 눈물 난다”, “안 괜찮음 어쩔 건데?” 등이다.

오는 9일 방송되는 쿠팡플레이 ‘SNL코리아4’에 나올 예정이었던 김히어라

해당 방송에서 자기감정을 주체하지 못하고 기분대로 후배들을 대하는 악덕 선배로 그려질 참이었던 탓인지 제작진은 김히어라의 학교 폭력 의혹이 불거진 이날 결방을 결정했다. 본방송은 오는 9일 생방송으로 진행되지만, 일부 녹화분 촬영은 7일 진행할 예정이었기 때문이다.

9일 쿠팡플레이 공식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결방 공지 글 / 쿠팡플레이 인스타그램

쿠팡플레이 측은 이날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는 9일 방영 예정이었던 ‘SNL코리아4’ 9회는 결방되었음을 알린다. 다음 주에 더 큰 웃음으로 돌아오겠다”고 전했다. 결방 사유에 관해선 언급하지 않았다.

넷플릭스 시리즈 ‘더 글로리’에 나와 학교 폭력 가해자를 연기한 김히어라 / 이하 김히어라 인스타그램

한편 이날 오전 디스패치는 김히어라가 중학생 시절 일진 모임에 가입해 멤버로 활동했다고 단독 보도했다.

해당 모임 구성원은 다른 학생들의 돈을 갈취하고 폭행·폭언을 일삼는 거로 그 지역에서 유명했다고 한다.

동창생들 역시 김히어라가 학창 시절 모범적이지 않은 학교생활을 한 사실을 알고 있었지만, 그가 연예계에 데뷔한 뒤 따로 폭로하진 않았다. 그러나 지난해 공개된 넷플릭스 시리즈 ‘더 글로리’가 시발점이 됐다.

김히어라는 극 중 학교폭력 가해자 이사라를 맡아 실감 나는 연기를 선보였는데, 과거 그에게 학교 폭력 피해를 본 동문이 입을 모아 디스패치에 김히어라의 과거를 털어놓은 것이다.

‘더 글로리’ 이후 학교폭력 폭로가 터진 김히어라

이와 관련 김히어라는 매체에 해당 모임 멤버로 활동한 사실을 인정했다. 다만 ‘일진 모임은 아니었다’고 해명했다. 또 누군가를 때리거나 괴롭히진 않았다고 주장하면서 자신을 방관자였다고 회상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