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분도 욕 많이 먹었는데…” 최우수상 탄 기안84, 딱 ‘한 사람’ 언급했다 (+정체)

260

웹툰 작가 겸 방송인 기안84가 수상 소감에서 언급한 사람 정체에 눈길이 쏠렸다.

지난 4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제50회 한국방송대상’이 개최됐다. 이날 최우수 예능인상의 영예는 기안84에게 돌아갔다.

‘제50회 한국방송대상’ 최우수 예능인상을 받은 기안84 / 이하 KBS2 ‘제50회 한국방송대상’
최우수상 수상 소감을 전하는 기안84

기안84는 현재 MBC ‘태어난 김에 세계일주’ ‘나 혼자 산다’ 등에 출연하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시상식 무대에 오른 기안84는 “죄송하다. (상을) 주셔서 받았는데 이용진 님한테 죄송하다”며 “생각해 보니 여기가 제가 8년 전 방송 처음 시작했을 때 패딩을 입고 (시상식 참석차) 왔던 장소다. 그때 왜 패딩을 입고 왔냐면 연예인도 아닌데 턱시도를 입는 게 이상한 것 같고, 날도 추워서 그렇게 왔었다. 그런데 살다 보니 여기를 이렇게 또 오게 됐다. 감사드린다”고 말문을 열었다.

8년 전 패딩을 입고 시상식에 참석했던 기안84 / KBS2 ‘2016 KBS 연예대상’

이어 그는 “방송을 이렇게 지금까지 할지도 몰랐다. 어떻게 보면 여기 계신 제작자분들 때문에 저도 복을 많이 얻어서 오게 된 것 같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잠시 숨을 고른 그는 “고마운 사람을 생각해 보니, 전현무 형이 고맙다. 그 형님도 욕을 많이 먹었는데, 저도 그동안 욕을 엄청 많이 먹었다. 힘들 때마다 전화를 해 준 사람이 현무 형이었다. 의지를 많이 했다”며 전현무를 콕 집어 언급했다.

전현무 / 이하 뉴스1

마지막으로 그는 현재 출연 중인 ‘나 혼자 산다’와 ‘태어난 김에 세계일주’ 제작진에게도 감사 인사를 전했다. 그는 “큰 상 주셔서 감사하다”며 “‘태계일주(태어난 김에 세계일주)’ 시즌3 가는데 지우 PD가 답사 간다고 가 있다. 너무 고맙다. 여러분이 재미있게 봐주신다면 그때까지 최선을 다해 열심히 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기안84

이번 최우수상 수상으로 기안84의 2023 MBC 연예대상 수상 가능성이 높게 점쳐지고 있다.

한편 이날 시상식에서 최우수 연기자상은 KBS 2TV 월화드라마 ‘법대로 사랑하라’에 출연한 배우 이세영에게, 최우수 가수상은 그룹 아이브에게 돌아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