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현 소속사 이음해시태그, 설현 이어 이 배우까지 영입 성공했다 [공식]

333

배우 정소민이 이음해시태그에 새 둥지를 틀며 전지현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배우 정소민이 이음해시태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 이하 이음해시태그

소속사 이음해시태그는 “배우 정소민이 이음해시태그와 전속계약을 맺고 새로운 출발을 알렸다”고 5일 밝혔다.

이어 “정소민이 가진 최고의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할 것”이라면서 “다양한 활동을 이어 나갈 정소민에게 따뜻한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지난 2010년 드라마 ‘나쁜 남자’로 데뷔한 정소민은 ‘장난스런 키스’를 통해 단박에 주연 자리를 꿰차며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제대로 찍었다.

이후 ‘우리가 결혼할 수 있을까’, ‘빅맨’, ‘아버지가 이상해’, ‘이번 생은 처음이라’, ‘월간 집’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특히 최근에는 ‘환혼’ 파트1에서 완성도 높은 연기력을 선보이며 ‘믿보배’ 배우로서 입지를 공고히 했다.

올해 4월 ‘셰익스피어 인 러브’로 첫 연극에 도전한 정소민은 영화 ‘스물’, ‘아빠는 딸’, ‘늑대사냥’ 등 스크린까지 영역을 확장시키며 활발한 연기 활동을 이어 나가고 있다.

정소민 인스타그램

오는 10월 3일 개봉하는 영화 ‘30일’에서는 완벽하게 남남이 되기 직전 동반기억상실증에 걸린 ‘나라’ 역으로 변신, 역대급 코믹 연기로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이음해시태그는 전지현을 비롯해 서지혜, 김소현, 김설현, 윤지온 등 소속된 배우 매니지먼트사다. 스크린과 안방극장을 넘나는 정소민이 이음해시태그와 함께 향후 어떤 행보를 선보일지 많은 기대가 모아진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