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문동 오빠…” 배우 김응수, 오늘(4일) 트로트 가수 깜짝 데뷔 (+사진)

242

배우 김응수가 4일(오늘) 트로트 가수로 깜짝 데뷔한다.

해당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뜨거운 반응을 내비치고 있다.

배우 김응수 / 뉴스1

김응수의 가수 데뷔곡 ‘맥문동 오빠’는 넘치는 에너지로 사랑을 맹세하는 남자의 마음을 에너지의 원천이자 몸에 활기를 전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던 약재 ‘맥문동’에 비유한 노래다.

이번 곡은 ‘전국노래자랑’ 심사위원이자 수많은 트로트 명곡을 만들어낸 히트 작곡가 김동찬이 작사, 작곡에 참여해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특히 이번 곡은 김응수의 고향인 충남 서천에 대한 사랑이 가득 담겨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실제로 맥문동은 충남 서천의 특산물이다. 이름을 딴 ‘맥문동 축제’도 열리고 있다.

김응수는 이러한 맥문동을 많은 대중들에게 더욱 알리고 전 국민에게 활력과 에너지를 선사하기 위해 이번 곡을 발표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응수의 가수 데뷔곡 ‘맥문동 오빠’는 4일 정오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4일(오늘) 트로트 가수로 깜짝 데뷔하는 김응수 / 톱스타엔터테인먼트 제공

한편, 김응수는 지난 1981년 연극 무대를 통해 데뷔했다. 이후 영화 ‘깡패수업’, ‘타짜’, ‘범죄와의 전쟁: 나쁜 놈들 전성시대’, ‘검사외전’, ‘공작’, ‘꼰대인턴’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해 선 굵은 연기로 눈도장을 찍었다.자타 공인 연기파 배우로 손꼽힌다.

무엇보다 그의 대표작인 ‘타짜’에서는 곽철용 역을 맡아 “묻고 더블로 가”, “마포대교는 무너졌냐” 등 수많은 명대사를 탄생시키며 젊은 세대에서 ‘곽철용 신드롬’을 불러일으킨 바 있다.

김응수는 이러한 ‘곽철용 신드롬’에 힘입어 래퍼 머쉬베놈의 앨범에 피처링으로 참여하기도 했다. 예상 밖의 뛰어난 랩 실력을 선보이며 팬들에게 색다른 웃음을 선사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