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잘생겨서 과거 꽃미남 카페에서 일했던 배우의 근황

1133

김동욱, 장가간다…비연예인 연인과 올겨울 결혼

배우 김동욱(40)이 올겨울 웨딩 마치를 울린다.

김동욱이 품절남 대열에 합류한다. 사진제공=키이스트
김동욱이 품절남 대열에 합류한다. 사진제공=키이스트

30일 소속사 키이스트는 “김동욱이 다가오는 겨울 백년가약을 맺는다”며 예비신부에 대해 “뛰어난 미모를 겸비한 재원의 비연예인”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믿음과 신뢰를 바탕으로 진지한 만남을 이어가다 결혼이라는 아름다운 결실을 맺게 됐다”며 “예식은 서울 모처에서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2004년 영화 ‘순흔’으로 데뷔한 김동욱은 2007년 드라마 ‘커피프린스 1호점’에서 진하림 역으로 인기를 얻었다.

이후 영화 ‘국가대표'(2009년) ‘신과 함께’ 시리즈(2017·2018년)와 드라마 ‘손 더 게스트'(2018년) ‘그 남자의 기억법'(2020년) ‘돼지의 왕'(2022년) 등에 출연했다.

2019년 방송한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으로 그해 MBC ‘연기대상’에서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올해는 ‘어쩌다 마주친, 그대’와 ‘이로운 사기’ 등에 출연하며 활발히 작품 활동을 펼치고 있다.

MBC '다큐플렉스 청춘다큐 다시 스물'의 한 장면. 사진제공=MBC
MBC ‘다큐플렉스 청춘다큐 다시 스물’의 한 장면. 사진제공=MBC

+1
2
+1
1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