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품 활동 뜸한 톱 여배우, 시골서 전원생활 즐기는 근황 포착됐다 (+영상)

528

활동이 뜸했던 배우 하지원의 뜻밖의 근황이 공개됐다.

지난 19일 해와달엔터테인먼트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해와달(HAEWADAL) 채널’에 ‘하지원 이.댁.소 _ 노동 편’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오이 수확하는 하지원 / 이하 유튜브 채널 ‘해와달 채널’
전원생활 즐기는 하지원
밝은 미소의 하지원
마늘 캐는 하지원

영상에서 하지원은 시골 이모집에 놀러 가 전원생활을 즐겼다. 특히 뙤약볕이 내리쬐는 밭에서 농작물을 수확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하지원은 농사일을 하기 위해 편안한 차림으로 등장했다. 머리에는 꽃무늬가 들어간 두건을 착용하고 일바지와 함께 앞치마를 둘렀다. 스크린 속과는 또 다른 반전 모습이었다.

먼저 하지원은 이모를 따라 오이 꼭지를 돌리며 오이를 수확했다. 그는 “오이가 이렇게 억세다고?”라며 당황해하기도 했지만 야무지게 하나씩 거둬들였다.

그런가 하면 거대한 양배추를 수확한 뒤 “이게 양배추냐. 우와 세상에”라며 뿌듯함을 드러냈다. 한껏 신이 난 듯 카메라를 향해 밝게 손 인사를 하기도 했다.

또 평상에 앉아 케일을 다듬고 호미로 마늘을 캐기도 했다. 농사일에 완벽 적응한 모습이었다. 휴식기를 가지며 한결 편안해 보이는 근황으로 눈길을 끌었다.

최근 하지원은 작품 활동이 뜸했던 만큼 그의 근황은 팬들의 관심을 한몸에 받고 있다.

해당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이모 댁에서 보는 햇님! 참 편안하고 행복해 보이네요”, “일바지도 너무 잘 어울린다”, “드라마에서도 보고 싶은데…”, “밝은 아침에 뵙게 되어서 너무 반갑다”, “시골 소녀로 돌아간 것 같다”, “잘 어울린다”, “보고 싶다” 등의 댓글을 달았다.

한편 하지원은 지난해 12월 종영한 KBS2 드라마 ‘커튼콜’에 출연했다. 이후 차기작을 검토하며 작품을 쉬고 있으며 최근에는 화가로도 활동하며 개인전을 열기도 했다.

+1
0
+1
0
+1
0
+1
0
+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