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0대 1 경쟁률 뚫고 ‘마스크걸’ 된 이한별, 또 기쁜 소식 전해졌다

1823

신인 배우 이한결이 넷플릭스 ‘마스크걸’ 공개와 동시에 소속사 에이스팩토리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

배우 이한별 / 뉴스1

에이스팩토리는 지난 18일 이한별과 전속 계약 체결 소식을 알리며 “이한별과 새로운 출발을 함께 하게 돼 진심으로 기쁘다. 다채로운 매력을 두루 갖춘 무한한 가능성을 지닌 배우로서 다양한 작품에서 역량을 펼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한별은 1000대1 경쟁률의 오디션을 뚫고 ‘마스크걸’에 캐스팅된 것으로 알려졌다. 공개 이후 원작 캐릭터와 높은 싱크로율로 팬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네이버 웹툰 ‘마스크걸’, 넷플릭스 ‘마스크걸’ 공식 스틸컷 / 네이버 웹툰, 넷플릭스
배우 이한별 / 뉴스1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둔 ‘마스크걸’은 주인공 김모미 역에 ‘3인 1역’이라는 파격적인 캐스팅에 도전했다. 배우 고현정과 나나가 일찍부터 캐스팅 목록에 이름을 올렸지만, 나머지 한 자리를 차지한 이한별의 정체는 지난 16일 제작 발표회에서 처음 공개됐다.

당시 제작 발표회에서 처음으로 공식석상 선 이한별은 다소 긴장한 듯한 모습을 보였다. 나나는 그런 이한별의 손을 잡아주며 긴장을 풀어줬으며 대선배 고현정 역시 부단히 그를 챙겼다.

긴장한 이한별의 손을 잡아 준 나나 / 넷플릭스 인스타그램

연출을 맡은 김용훈 감독은 ‘3인 1역’이라는 시도에 대해 “되게 어려운 선택이었다. 작품에 참여한 대부분의 사람들이 가장 우려했던 것이기도 하다. 이런 콘셉트의 경우에는 특수분장을 하는 게 일반적이지만 그 표현이 오히려 더 불편하고 거부감이 느껴지더라. 특수분장했을 때 배우의 표정이나 표현들이 어색하게 느껴져서 1역 3인을 하게 됐다. 이 작품을 하면서 내린 많은 결정 중에서 가장 잘한 결정이 아니었나 싶다”고 설명했다.

넷플릭스 ‘마스크걸’ 포스터 / 넷플릭스 제공

‘마스크걸’은 외모 콤플렉스를 가진 평범한 직장인 김모미가 밤마다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채 인터넷 방송 BJ로 활동하다 의도치 않은 사건에 휘말리며 벌어지는 이야기다. 회사원 시절의 김모미는 이한별이, 생각지도 못한 사건에 얽힌 후 몰라보게 달라진 외모를 갖게 된 김모미는 나나가, 시간이 흐른 후 세상을 시끄럽게 한 사건의 범인으로 교도소에 수감된 김모미는 고현정이 연기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