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싱글즈3’ 최동환♥이소라, 불륜설 논란 극복 후… 풀파티서 전해진 근황

1588

MBN ‘돌싱글즈3’에서 인연을 맺은 최동환, 이소라가 굳건한 애정전선을 과시했다.

이소라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최동환과 풀파티에 참석한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하 최동환-이소라 / 이하 이소라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에는 최동환, 이소라가 지인들과 풀파티를 즐기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특히 모노 키니를 착용한 이소라는 군살 없는 탄탄한 몸매를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두 사람은 지난해 9월 종영한 ‘돌싱글즈3’에 출연해 최종 커플 매칭에는 실패했지만 이후 실제 연인으로 발전했다.

그러나 얼마 후 이소라의 이혼 사유가 상습 불륜과 잦은 음주 때문이라는 의혹이 제기되면서 논란이 일었다. 여기에 이소라가 불륜 현장을 들켰다고 주장하는 사진까지 공개돼 충격을 안겼다.

이와 관련해 이소라는 자신의 SNS에 “소문들은 사실과 다르다”라고 반박하며 “일일이 반박할 증거들을 갖고 있지만, 이혼한 지 3년이 넘어서까지 다 큰 아이들에게 이런 모습을 보여주는 게 너무 폭력적이란 생각이 들어서 망설여진다. 하지만 이런 상황이 계속 된다면 대응을 할 수밖에 없을 것 같다”고 밝혔다.

최동환 역시 해당 게시글에 좋아요를 누르며 변함없는 지지를 표명했다.

이에 최초 의혹을 제기한 유튜버는 “만일 당신이 해당 사진 속의 여성이 맞다고 인정하고 본인이 방송에서 한 섣부른 발언에 대해 사과한다면 저 또한 더 이상 당신에 대한 영상을 제작하지 않고 여기서 끝내겠다”라며 2차 폭로를 예고했다.

논란이 불거지자, 이소라는 “먼저 방송에서 전남편과 전 시댁을 언급해 나쁜 이미지로 오해를 받게 한 점에 대해 매우 죄송하게 생각하고 있다”며 “불륜으로 인한 외도로 이혼한 것은 사실이 아님을 밝힌다. 더 이상 전 남편에게 비난의 화살이 가지 않길 부탁드린다”고 재차 고개를 숙였다.

이후 이소라가 SNS 활동을 중단하면서 최동환과 결별한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이어졌으나 사생활 논란 6개월 만인 지난 6월 럽스타그램을 재개하며 결별설을 일축했다.

+1
0
+1
0
+1
0
+1
1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