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핸드폰 들고 다리 만져 달라…” 택시기사 상대로 ‘상습 범죄’ 벌이는 여성

2325

택시기사에게 성추행을 유도하는 여성의 영상이 ‘한문철의 블랙박스 리뷰(이하 한블리)’에서 재조명됐다.

이하 JTBC ‘한문철의 블랙박스 리뷰’

지난 10일 방송된 JTBC 한블리에는 택시기사에게 성추행을 유도하는 여성의 모습이 담긴 블랙박스 영상이 공개됐다.

이날 공개된 블랙박스 영상에서 택시 조수석에 탄 여성은 기사에게 “블랙박스를 꺼달라”고 요구한 후 “내 다리 만져볼래요?”라며 택시기사에게 말을 걸었다.

택시기사가 당황하면서 “그러면 안 된다”고 거절하자 여성은 “이상한 거 하려는 거 아니다. 그냥 만져봐라”라며 계속 성추행을 했다.

사건 이후 제작진과 만난 택시기사는 “아무것도 안 했는데 가해자로 몰릴까 봐 불안해서 바로 파출서에 찾아갔다. 그런데 7월에 기사들 사이에서 어떤 여자가 똑같은 행동을 하고 다닌다고 소문이 났다. 피해 방지를 위해 영상을 제보했다. 영상 제보 후에 여자가 나한테 ‘다리를 만져봐라’고 말할 때 핸드폰도 들고 있던 걸 발견했다”고 밝혔다.

+1
0
+1
0
+1
1
+1
0
+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