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벌금 2000만 원’ 본업 중단한 김새론, 공식 복귀 날짜 전해졌다

19779

‘음주운전’ 논란으로 자숙을 하던 배우 김새론이 뮤직비디오 촬영으로 복귀한다.

김새론 / 이하 뉴스1

10일 프로듀서 이아이브라더스(EI brothers) 측에 따르면 김새론은 이아이브라더스 신곡 ‘Bitter sweet'(비터스위트) 뮤직비디오에 출연한다.해당 곡은 오는 18일 공개 예정이다.

앞서 김새론은 넷플릭스 드라마 ‘사냥개들’ 촬영 후반부 기간인 지난해 5월 서울 강남구에서 음주운전으로 일으켰다.

사고 당시 김새론의 혈중알코올농도는 약 0.2%로 면허 취소 기준을 넘어선 수치가 나왔고, 이 사고로 인해 압구정동과 신사동 등 인근 지역이 정전되고, 신호등이 마비되며 주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김새론의 음주운전으로 인해 ‘사냥개들’ 제작진은 김새론의 촬영 분량은 모두 끝냈지만 후시 녹음 및 재촬영 등 추가 촬영이 필요한 상황으로 대체 배우 투입, 통편집, 공개 연기 등 다양한 방안을 모색했지만 결국 편집 없이 그대로 김새론의 촬영분을 공개했다.

이후 지난 4월 5일 재판부는 김새론에게 벌금 2000만 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음주운전은 타인의 생명과 신체 재산에 심각한 피해를 가져올 수 있는 범죄로 엄벌할 필요가 있으며 김씨의 운전 거리도 짧지 않았다”며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고 피해 대부분을 회복한 점을 고려해 형을 정했다”고 밝혔다. 이후 김새론 측은 항소를 제기하지 않아 4월 13일 형이 확정됐다.


+1
6
+1
2
+1
27
+1
3
+1
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