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편집’ 당한 닥터 스트레인지의 여동생

2520

제작중인 ‘닥터 스트레인지 3’ 관련 TMI #1

2016년 단독 영화를 통해 처음 모습을 드러낸 MCU의 슈퍼 히어로 ‘닥터 스트레인지’. 천재적이고 뛰어난 실력을 자랑하지만, 오만하고 이기적인 의사였던 스티븐 스트레인지가 사고를 당한 후 이를 고치기 위해 마법을 배우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리는데요.

세계 최강의 마법사가 된 그는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와 ‘어벤져스: 엔드게임’에 이어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에 등장했으며, 지난해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를 통해 두 번째 단독 영화로 복귀했습니다.

그런데 영화 속에서 통편집된 캐릭터가 있었다는 사실을 아시나요? 바로 스티븐 스트레인지의 동생인 도나인데요. 도나는 원작에서 어린 시절 강에서 익사하며, 이는 스티븐이 의사가 되는 결정적인 계기가 되기도 합니다.

도나 역할을 맡은 배우는 ‘애나벨: 인형의 주인’, ‘위자’, ‘벡키’ 등 다수의 작품에서 활약해오고 있는 아역배우 룰루 윌슨으로 2016년 촬영까지 마쳤으며, 연출을 맡은 스콧 데릭슨 감독도 해당 장면을 포함시키려 했지만 결국 최종적으로 편집되었다고 합니다.

대신 ‘대혼돈의 멀티버스’에서 동생이 있었다는 사실이 잠깐 언급되기도 했는데요. 룰루 윌슨은 통편집과 관련해 “아쉽지만 만약 기회가 주어진다면 당연히 도나로 돌아올 것이라며 자신의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습니다.

한편, 베네딕트 컴버배치는 최근 JW3 스피커 시리즈에 출연해 내년에 개봉할 몇 개의 마블 영화의 출연할 것이라고 예고했는데요. 다만 ‘닥터 스트레인지 3’라고 명시하진 않아 팬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습니다.

많은 팬들은 그가 ‘블레이드’에서 모습을 드러내길 기대하고 있는데요. 하지만 ‘블레이드’는 2025년으로 개봉이 연기되었으므로 ‘캡틴 아메리카 4’, ‘썬더볼츠’, ‘데어데블’, ‘데드풀 3’ 등의 작품 중 하나가 되지 않을까 예상하고 있습니다.

+1
3
+1
1
+1
1
+1
0
+1
1